메뉴

검색
"위워크, 성추행·마약복용 등 문란한 직장문화 만연" 경영난에 처한 글로벌 사무실 공유서비스 업체 위워크의 직장문화가 창업자 애덤 노이만이 경영하던 시절 문란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 경제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위워크 부동산사업부에서 근무했던 여직원이 지난 2008년 폭로한 내부고발 문서를 근거로 23일(이하 현지시간) 이같... 02월 23일 15시 02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