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광역단체장, 민주 14곳, 한국 2 무소속 1곳 우세(출구조사)

민주, 서울·경기·인천·부산·울산·경남 등 당선예상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기사입력 : 2018-06-13 18:39

공유 0
center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전 경기 수원 버드내도서관에 마련된 세류3동 제4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6·13 지방선거에서 예상대로 민주당이 싹쓸이 한 것으로 드러났다.

KBS, MBC, SBS 등 방송 3사가 오후 6시 투표 완료 직후 발표한 출구조사에 따르면 17개 광역단체장은 더불어민주당 14곳, 자유한국당 2곳, 무소속 1곳에서 우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은 서울(박원순), 경기(이재명), 인천(박남춘) 등 수도권은 물론 부산(오거돈), 광주(이용섭), 대전(허태정), 울산(송철호), 세종(이춘희), 강원(최문순), 충북(이시종), 충남(양승조), 전북(송하진), 전남(김영록), 경남(김경수) 등에서 앞선 것으로 예측됐다.

서울시장은 초반부터 각종 여론조사에서 우위를 보였던 박원순 후보가 한국당 김문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를 큰 차이로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지사는 선거 막판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여배우 불륜 스캔들과 막말 논란이 터졌으나 한국당 남경필 후보를 앞섰으며, 경남지사 역시 '민주당원 댓글사건'(드루킹 사건)에도 김경수 후보가 우위를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당은 대구(권영진), 경북(이철우)에서, 무소속은 제주(원희룡)가 우위를 나타냈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부국장noja@g-enews.com



많이 본 종합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