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BNK경남은행, 소멸시효 완성 특수채권 '소각'

소득 또는 발견 재산이 없고 채무자 상황으로 보아 재력을 기대할 수 없는 채권 대상

김태형 기자 730315@g-enews.com

기사입력 : 2017-06-20 16:44

공유 0
center
BNK경남은행은 소멸시효가 완성된 특수채권의 시효를 연장하지 않고 소각한다. BNK경남은행=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태형 기자]
BNK경남은행은 사회취약계층 채무 부담 완화를 위해 소멸시효가 완성된 특수채권의 시효를 연장하지 않고 소각한다고 20일 밝혔다.

대상 특수채권은 소득 또는 발견 재산이 없고 채무자 상황으로 보아 재력을 기대할 수 없는 채권이다.

차주별 원금 및 편입이자가 200만원 이하인 채권, 70세 이상 고령자 채권, 장애인 채권, 기초생활수급자 채권 등이 포함됐다.

여신관리부 서차석 부장은 "소멸시효 완성 특수채권 소각으로 지급정지ㆍ연체정보 등이 함께 해지된다. 이에 따라 해당 채무자는 정상적인 금융거래와 경제생활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지난 4월에도 두 달간 '특수채권 특별감면'을 실시한 바 있다.


김태형 기자 730315@g-enews.com 김태형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많이 본 전국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