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금리, 1월 둘째주] 은행 예금, 부산은행 최고 연 2.6%… KEB하나은행 2.4%

석지헌 기자 cake@g-enews.com

기사입력 : 2018-01-13 09:00

공유 5
center
금융감독원 금융상품통합비교공시.
[글로벌이코노믹 석지헌 기자] 1월 둘째주 은행 정기예금 금리는 BNK부산은행이 최고 2.60%로 가장 높았다.

12일 금융감독원 금융상품통합비교공시 ‘금융상품한눈에’에 따르면 저축은행을 제외한 일반 은행 중 예치 기간 12개월, 저축 금액 1000만원을 기준으로 부산은행의 모바일 은행앱 '썸뱅크' 전용 상품 'MY SUM 정기예금'의 금리가 최고 연 2.6%로 가장 높았다.

KEB하나은행의 '하나된 평창 정기예금'이 최고 2.4%,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의 '주거래우대 정기예금'이 최고 2.3%순으로 나타났다.

경남은행의 '다모아 정기예금'은 최고 2.25%, 대구은행의 '아이M예금'은 최고 2.21%며, 우리은행의 '위비꿀마켓예금' '위비톡예금' '희망배닭예금'과 하나은행의 '하나머니세상 정기예금'이 모두 최고 2.20%으로 동일했다. 케이뱅크의 '코드K 정기예금'은 최고 2.15%다.

더 많은 상품과 금리, 우대금리 조건은 금융감독원 금융상품통합비교공시 ‘금융상품한눈에’ 및 각 저축은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석지헌 기자 cake@g-enews.com 석지헌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관련기사]



많이 본 금융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