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속보] 국제유가 와르르 하락, 이란원유 수입봉쇄 이틀 만에… 코스피 원달러환율 호재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24 07:31

공유 0
center
이란의 원유 수입 봉쇄 이후 가파르게 올랐던 국제유가가 하락 반전했다.
국제유가가 하락세로 돌아섰다.

미국이 이란의 원유 수입 봉쇄를 단행한 지 이틀 만이다.

24일 미국 상업거래소에 따르면 미국의 주종원유인 서부텍시스산 WTI는 이 시간 현재 배럴당 66.12달러로 하루 전에 비해 0.27% 떨어졌다.

국제유가의 하락 반전은 한국 증시상황에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환율에 호재가 될 수 있다.

국제유가 시세

Energy INDEX UNITS PRICE CHANGE %CHANGE CONTRACT TIME (EDT)

미국 주종원유 WTI Crude Oil (Nymex) USD/bbl. 66.12 -0.18 -0.27% Jun 2019 6:02 PM

영국 주종 북해산 브렌트 원유 Brent Crude (ICE) USD/bbl. 74.51 +0.47 +0.63% Jun 2019 5:59 PM

가솔린 USd/gal. 211.05 -2.11 -0.99% May 2019 6:01 PM

천연기스 Natural Gas (Nymex) USD/MMBtu 2.46 +0.00 +0.04% May 2019 6:02 PM

난방유 Heating Oil (Nymex) USd/gal. 211.20 -0.60 -0.28% May 2019 6:01 PM

앞서 23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1.1%(0.75달러) 상승한 66.3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10월 29일 이후 6개월 만의 최고치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6월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75달러 선까지 올랐다.

이 보다 더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이란산 원유수입 금지조치의 한시적 예외를 연장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국제금값은 온스당 1273.20 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

김대호 소장tiger8280@g-enews.com



많이 본 국제기구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