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하현회 LGU+ 부회장, "디지털 전환으로 고객 경험 혁신하자"

17일 서울 마곡사옥에서 새해 첫 임원워크숍…LG헬로비전 함께

박수현 기자

기사입력 : 2020-01-19 14:03

center
지난 17일 마곡사옥 지하 프론티어홀에서 진행된 LG유플러스 새해 첫 임원워크숍에 참석한 LG유플러스 대표이사 하현회 부회장. 사진=LG유플러스
"올해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 통한 선도가 중요합니다. 올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으로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는 LG유플러스가 됩시다."

LG유플러스는 19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지난 17일 올해 첫 임원 워크숍에서 이 같은 내용의 올해 업무 목표를 강조했다"고 밝혔다.

이날 워크숍에는 LG헬로비전 임원을 포함 모든 회사 내 담당과 임원 약 190여 명이 참석했다.

워크숍은 LG헬로비전과 LG유플러스 두 플랫폼 결합을 통한 종합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의 도약 의지를 확고히 하고자 열렸다. 행사는 LG헬로비전 임원 소개부터 시작돼 외부 전문기관의 디지털 전환(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Digital Transformation) 강연과 새 임원 환영 시간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 하 부회장은 “이번 워크숍은 새롭게 LG 가족이 된 LG헬로비전 임원들도 함께해 더욱 뜻 깊다”라면서 “올해는 통신과 미디어 플랫폼 혁신을 통한 선도가 중요한데, 일등DNA를 가진 LG헬로비전 구성원들이 이러한 경쟁에서 주인공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서 그는 “2020년을 고객 경험 혁신 원년으로 삼고 각 사업영역에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무엇인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방안을 진지하게 고민해 주기 바란다”고 참석한 담당, 임원들에게 강조했다.

하 부회장은 또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시간이 들더라도 처음에 방향을 잘 잡는 것”이라며 “추진 과제의 목표수준을 명확하게 규정하고 전 임직원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체를 바르게 이해해 이를 바탕으로 일하는 방식을 철저히 바꿔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올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고객 경험 혁신으로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는 LG유플러스가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라며 디지털 전환은 결국 고객 경험을 혁신하는 것에 의미가 있음을 재차 강조했다.

center
지난 17일 마곡사옥 지하 프론티어홀에서 진행된 LG유플러스 새해 첫 임원워크숍에서 LG유플러스 대표이사 하현회 부회장(왼쪽에서 7번째), LG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왼쪽에서 6번째) 등 LG유플러스와 LG헬로비전 담당 및 임원 190여 명이 기념촬영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이번 워크숍에 참가한 김홍익 LG헬로비전 기술담당(상무)는 “LG유플러스 임원들과 처음 함께한 자리였지만 LG의 한 가족이라는 동질감을 느꼈고 특히 그룹 전체적으로 강조하고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면서 “두 기업이 가지고 있는 우수한 점들을 수시로 벤치마킹해 경쟁력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손민선 LG유플러스 클라우드서비스담당(상무)는 “현업에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어떻게 적용할 수 있을지 구체적인 사례를 접할 수 있었는데 LG헬로비전 임원과 함께해 더욱 의미가 컸다”며 “앞으로 양사 시너지를 통해 통신을 넘어 미디어 플랫폼 회사로 한 발 더 빠르게 성장할 수 있을 것이란 확신을 얻었다”고 말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