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와이즈오토, 유로스타 클래스 ‘민화 카페’ 마련

정수남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rec@g-enews.com

기사입력 : 2019-08-21 03:52

공유 0
국내 고급 밴의 선두 주자인 와이즈오토(회장 이병한)가 30일까지 강남 프리미엄 스토어 스타라운지에서 전시장 방문객을 대상으로 제 6회 유로스타 클래스 ‘민화 카페’를 진행한다.

이번 ‘민화 카페’ 전시회에서는 전통색채연구가 강은명 작가가 운영하는 전통색채연구소 ‘오색채담’의 한국의 전통 문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예술 작품 30여점이 선보인다.

center
와이즈오토가 마련한 ‘민화 카페’ 전경. 사진=와이즈오토
다산과 풍요, 부귀영화 등 선조의 바람이 담겨있는 오색채담의 민화는 토종 브랜드와도 다양한 협업을 진행했다.

와이즈오토는 이번 전시를 통한 수익금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이병한 회장은 “이번에도 좋은 취지로 한국 고유의 문화를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를 마련했다”며 “와이즈오토의 스타라운지에서 선조의 지혜와 아름다움이 깃든 민화를 감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와이즈오토는 메르세데스-벤츠 밴 파트너사로 2017년 유로스타 출시를 시작으로 기존 2억원 이상이던 벤츠 스프린터 모델의 가격을 사양에 따라 6000만 원대부터 최대 1억7000만 원대까지 선보이고 있다.


정수남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erec@g-enews.com

정수남 기자perec@g-enews.com



많이 본 생활경제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