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박용만 회장, 14번째 국회 방문 청년벤처 규제 완화 요청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19-08-13 15:45

center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13일 20대 국회 들어 14번째로 국회를 찾아 스타트업 규제를 완화해줄 것을 요청했다.

지난달 16일 국회에서 청년 스타트업 관련 규제 완화를 호소한 뒤 한 달 만에 같은 내용의 건의를 하기 위해 국회를 방문한 것이다.

지난 6월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면담까지 포함하면 석 달 연속 국회 방문이다.

박 회장은 이날도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종석·유동수 간사, 김병욱 위원과 지상욱 위원 등을 만났다.

박 회장은 의원실 방문 이후 기자들과 만나 "입법 환경 미비가 젊은 사람들의 기회를 박탈하고 있다"면서 "이 친구들(스타트업 대표)은 1년째, 나는 몇 달째 양당 간사와 위원들을 찾아 사정하고 있다"고 했다.

이날 박 회장은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청년 스타트업 최고경영자(CEO) 김성준 렌딧 대표, 이효진 8퍼센트 대표, 류준우 보맵 대표 등과 동행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