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11번가, 반려동물 보호 캠페인 실시

한지명 기자 yolo@g-enews.com

기사입력 : 2017-08-13 08:00

공유 0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한지명 기자]
SK플래닛 11번가는 11번가, 판매자, 소비자가 모두 함께 참여하는 ‘반려동물보호 캠페인’을 올 연말까지 지속적으로 펼친다. 반려동물용품 주요 브랜드 7개사, 유기동물보호단체 ‘동물자유연대’와 손잡고 반려동물용품을 구매할 때마다 기부금이 적립되는 ‘함께하는 쇼핑’ 기획전을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진행한다.

11번가는 자체 사회공헌프로그램인 ‘희망쇼핑’을 통해 그 동안 적립해온 기금 중 일부(1000만원)을 기부하고 반려동물 주요 제조사들이 선별한 기획전 내 ‘착한 상품’을 소비자들이 구매할 때마다 상품금액의 일부(상품마다 상이, 최대 판매금액의 14%까지)가 기부금으로 적립된다.

이번 후원에 함께하는 착한 상품들은 ‘마즈’, ‘힐스펫’, ‘펫츠퍼니’, ‘퍼피아’, ‘펫토리아’, ‘마이펫’, ‘쇽쇽’ 등 인기 브랜드사 7곳의 사료, 간식, 의류/잡화, 소품 등 총 20여 종이다. 건강사료, 가방, 쿨매트 등 다양한 상품들을 마련했다. 기획전 내 발급되는 20% 할인(3만원 이상 최대 7천원)쿠폰을 발급받으면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캠페인에 참여하는 고객들을 위한 SNS 이벤트도 실시한다. 본인의 반려동물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특정 해시태그(#11번가희망쇼핑, #펫스타그램)를 달아 업로드 한 뒤 11번가 기획전에서 응모하기 버튼을 누르면 이벤트 참여가 완료된다.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중 11명을 추첨해 반려동물 전문스튜디오인 ‘땡큐스튜디오’ 촬영권(15만원 상당)을 증정한다. 응모기간은 20일까지이며 당첨자 발표는 23일이다.


한지명 기자 yolo@g-enews.com 한지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많이 본 생활경제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