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오바마 “美 미래세대, 트럼프 이민정책 철저히 거부할 것”

이동화 기자 dhlee@

기사입력 : 2016-09-05 08:05

공유 0
center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이동화 기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미국의 미래 세대는 도널드 트럼프의 이민정책을 철저히 거부한다며 비판했다.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참석차 중국을 방문 중인 오바마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미국의 다음(미래) 세대는 트럼프의 이민정책을 철저히 거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민자에 대한) 편협한 발언이나 특정인의 입국을 금지하는 것처럼 미국의 가치에 반하는 어떤 정책에는 단호하게 반대해야 한다”면서 “미국인들이 이번에 (선거에서) 그렇게 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1100만명에 달하는 이민자 추방과 멕시코 국경지대 장벽 건설, 무슬림 입국금지 등 트럼프의 강력한 반 이민공약을 겨냥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반 이민정서는 이 나라 시작과 함께 있었으나 결국 이민자들은 미국 사회에 동화되고 수용됐다”면서 “트럼프가 과거 여느 때보다 조금 더 관심을 받는다고 해서 그런 원칙이 바뀌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바마 대통령은 본선 전망에 대해서는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의 승리를 낙관하면서도 클린턴 측에 트럼프를 여전히 심각하게 생각해야 한다고 충고했다.


이동화 기자 dhlee@ 이동화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많이 본 미국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