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문 대통령-트럼프 통화…"엄중한 한반도 상황 인식 공유"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19-12-07 13:21

center


문재인 대통령이 7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한미 정상통화를 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고민정 대변인은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으로 오전 11시부터 30분 동안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진전시켜 나가기 위한 방안을 협의했다"고 밝혔다.

두 정상은 "최근 한반도 상황이 엄중하다는 데 인식을 공유하고, 북미 간 비핵화 협상의 조기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대화 모멘텀이 계속 유지돼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고 고 대변인은 전했다.

한미 정상통화는 문 대통령 취임 후 22번째다. 지난 5월7일 이후 7개월여 만에 이뤄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