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쿠팡, 지난해 매출 2조6846억원... 전년 대비 40%이상 증가

김형수 수습기자

기사입력 : 2018-04-16 11:37

공유 0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수습기자] 쿠팡이 16일 지난해 매출이 2조6846억원으로 전년대비 40% 이상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쿠팡은 2017년 4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60% 이상 성장하는 등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2017년 매출총이익은 2016년 3896억원에서 5181억원으로 증가했다. 영업손실액은 6388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손실율은 24%로 전년보다 6%포인트 낮아졌다. 쿠팡의 2017년말 재고자산은 2884억 원 규모, 재고회전율은 연 12회에 이른다.

현재 쿠팡은 700만 종 이상의 로켓 상품 셀렉션을 갖추고 있다. 카테고리도 크게 늘어 다양한 종류의 국내외 도서를 비롯해 주방 및 가정용품과 유기농 식품, 반려동물 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보유하고 있다. 가전제품, 패션 및 스포츠 레저 용품 등도 늘어나고 있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쿠팡의 고객들은 수백만가지의 상품 중 원하는 상품을 매일 자정까지 주문하면 99.7% 하루 이내에 바로 받아보게 된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위해 좋은 품질의 상품 셀렉션을 끊임없이 확대할 것이며, 빠르고 편한 로켓배송과 결합해 스트레스 없는 최고의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수 수습기자



많이 본 생활경제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