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클래식카 이야기①] "지금 내놔도 손색없다"...회장님차 체어맨, 벤츠인가 쌍용인가?

육동윤 기자

기사입력 : 2024-01-12 23:52

클래식카 이야기이미지 확대보기
클래식카 이야기
자동차를 마니아들의 최고봉은 클래식카 정복으로 알려져 있다. 아날로그의 또 수동의 묘미는 향수의 자극을 불러 일으킨다.

본지는 새로 기획한 '클래식카 이야기'를 통해 자동차 오래타기를 실천하는 분들을 모시고 간단한 인터뷰에서 시승까지 진행해보는 시간을 가지기로 했다.
클래식카 이야기 첫 번째 시간은 자동차 업계 큰형으로 불리는 류청희 자동차 칼럼리스트가 출연 요청에 응해줬다. 류청희 칼럼리스트는 현재 제이슨류 닷넷을 운영하고 있으며, 여러 영향력 있는 매체에 자동차 관련 글을 기고하고 있다. 이번 촬영을 진행하게 된 건 그가 두 달 전 쌍용 체어맨 1세대를 구입했다는 소식을 전해들어서다.
체어맨은 KG모빌리티의 전신인 쌍용차에서 국내 최고의 럭셔리 세단을 만들겠다는 의지 하나로 추진해 완성한 모델이다. 명차 브랜드 벤츠의 명성을 등에 업고 한 시대 영향력 있는 VIP들을 모셨던 차로 기억에 남아 있다.
차 박사이자 현재 오너인 류청희 칼럼리스트와 함께 20년 전 국내 자동차 시장을 주름잡았던 최첨단(당시) 회장님차 쌍용 체어맨을 다시 한 번 살펴봤다.

영상은 총 2편으로 나눠 제작되었음을 밝힌다.


육동윤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dy332@g-enews.com
가장 현실적인 드림카, 벤츠 디 올-뉴 CLE 450 4MATIC
파격 변신한 8세대 BMW 5시리즈...520i M sport package, "엔트리 같지 않다"
모든 걸 다 가진 차 왜건..."볼보 V90 CC, 너 하나로 만족한다"
만년 B급 감성 푸조, 408로 확 달라졌다
진정한 머슬 마니아, 7세대 올-뉴 포드 머스탱 출시
마초들이 좋아하는 터프함 '철철~' 지프 랭글러 루비콘 4도어 하드톱
제네시스 G80 부분변경, 주행성능 개선으로 완성도 UP
진정한 상남자를 위한 차 포드 레인저 랩터, 압도적 존재감 과시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