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문 대통령, "중국 우한 지역 입국자 전수조사"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1-27 16:03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과 관련, 중국 우한 지역에서 입국한 사람들에 대한 전수 조사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수석비서관급 청와대 참모들과 오찬을 한 자리에서 "2차 감염을 통해 악화되는 것을 대비하려면 선제적 조치를 취해야 한다"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또 총"군 의료 인력까지도 필요하면 투입하고, 군 시설까지 활용해 대비하라"고 지시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바이러스가 경제에 미치는 영향도 예의주시, 점검을 철저히 하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정부는 28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주재로 긴급경제장관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고 윤 수석은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