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OCI, 이차전지 실리콘음극재용 특수소재 공장 착공

전북 군산에 연 1000t 규모
2025년 상반기 준공 목표

김정희 기자

기사입력 : 2024-06-11 16:36

OCI 본사 전경. 사진=OCI그룹이미지 확대보기
OCI 본사 전경. 사진=OCI그룹
OCI는 전북 군산 국가산업단지에서 실리콘 음극재 특수 소재 공장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행사에는 김유신 OCI 사장, 스콧 브라운 넥세온 대표, 김종훈 전라북도 경제부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등이 참석했다.

실리콘 음극재용 특수 소재 공장은 현재 반도체용 폴리실리콘과 인산 등을 생산 중인 OCI 군산공장의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설립되며, 2025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OCI에서 생산하게 될 특수 소재는 실리콘 음극재의 주 원재료로, OCI는 지난해 7월 넥세온과 2025년부터 5년간 약 700억원 규모의 실리콘 음극재용 특수 소재를 공급하는 장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OCI는 반도체용 폴리실리콘 제조 과정에서 생성되는 초고순도 삼염화실란(TCS)을 원재료로 사용하여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한편, 생산한 특수소재를 파이프라인을 통해 넥세온에 공급함으로써 탄소 배출도 최소화할 계획이다. 설비 면에서도 안전 문제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첨단 장치를 도입하여 생산 효율성과 안전성을 모두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고객사인 넥세온은 이차전지용 실리콘 음극재 관련 주요 특허를 170건 이상 보유하고 있는 실리콘 음극재 선도 기업으로, 지난 3월 OCI 군산공장 인근 부지에 연산 1500t 규모의 실리콘 음극재 생산공장 착공에 들어갔다.

OCI는 이번 실리콘 음극재용 특수 소재 공장 착공을 시작으로 반도체와 이차전지 소재 분야에서 본격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김유신 사장은 "이번 실리콘 음극재용 특수 소재 공장 착공을 시작으로, OCI와 넥세온은 이차전지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더 나아가 친환경 에너지 시대를 열어가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
요즘 우리도 뜬다~!!! 캠핑, 화물차 다재다능 '밴'들이 가라사대
아메리칸 머슬카 '포드 머스탱', 상남자들 저격
GT의 느낌이 물씬,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비 오는 날 즐기는 오픈카의 낭만, 미니 쿠퍼 S 컨버터블
포르쉐 못지 않은 스펙, 또 다른 드림카 마세라티 그레칼레
전기차 고민이라면? 그냥 아이오닉 5 사~! 2024년형 아이오닉 5
혼다 신형 CR-V와 파일럿, 캠핑에 어울리는 차는?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