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선박 수출 7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2월 27.7%↑

2월 19.8억달러, 1월 포함 누적 44.9억달러
15대 품목증 수출 증가율 반도체 이어 두번째
3년치 일감 쌓은 빅3 인도 물량 증가세 지속

채명석 기자

기사입력 : 2024-03-04 17:00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선. 사진=삼성중공업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선. 사진=삼성중공업
3년치 이상 일감을 쌓아둔 HD한국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 한화오션 등 조산 빅3기 선박 인도 척수를 늘리면서 수출도 급증세를 이어가고 있다.

4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2월 선박(선박해양구조물및부품, MTI코드 746 기준) 수출액(잠정치)은 전년 동월대비 27.7% 증가한 19억8100만달러로 집계돾다. 2월 수출 증가율은 우리나라 15대 주력 수출품목 가운데 반도체(66.7%)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
1월 수출액(25억1000만달러, 전년동월대비 76.0% 증기)을 더하면 올해 1~2월 누적 수출액은 44억91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 29억7700만달러에 비해 50.9% 늘었다.

또한, 지난해 8월 이후 7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세를 이어가면서 완연한 회복세로 접어든 모습이다.

특히, 2월에는 설 연휴가 있어 조업일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5일 줄었으나 건조한 고가‧고부가가치 선박이 지체 없이 원활하게 이뤄진데다가 금액 규모가 큰 해양플랜트가 인도되면서 월간 수출액 증가에 기여했다. 수출액은 국내 관세청의 수출통관을 받으면 계산되는데, 조선업계 ‘선박 인도=수출액’이라고 설명한다. 수주해 건조한 선박을 외국 선주에게 인도하는 물량이 많을수록 수출액도 늘어나는 것이다.

조선업계에 따르면, 3월에도 두자리 수의 수출액 증가세가 지속되면서 20억달러 이상의 실적이 기대된다. 이럴 경우 올 1분기에만 누적 수출액이 60억달러가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1분기 선박 수출액이 60억달러를 넘어선 것은 2018년(69억달러) 이후 6년 만이다.
연간 전망으로 봤을 때에도 유의미한 실적이 기대된다. 지난해 217억9200만달러보다는 확실히 성장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2016년(306억4699만 달러) 이후 8년 만에 300억 달러 돌파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선박만 놓고 본다면, 2017년 이후 7년 만에 반도체·자동차와 함께 한국 수출의 3대 수출품목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수출 증가에 힘입어 1분기에는 조선 빅3가 모두 영업이익 흑자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금융정보업체 HD에프엔가이드의 1분기 전망을 보면, HD한국조선해양은 매출액 5조6876억원, 영업이익은 1852억원으로 예상됐으며, 삼성중공업은 매출 2조3363억원, 영업이익 840억원, 한화오션은 매출 2조5255억원에 영업이익 588억원으로 전망됐다.


채명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ricms@g-enews.com
운전 베터랑 아나운서들의 리뷰 대결 골프 GTI vs. TDI 승자는?
아우디에서 가장 빠른 전기차 RS e-트론 GT
아우디 e-tron GT vs. 아이오닉 5 N 비교할 수 있을까?
이번엔 더 무서운 차 끌고 나왔다! 벤츠 E 300 4MATIC AMG Line
국내 1, 2위 다투는 수입차, 벤츠 E와 BMW 5 전격 비교
숨은 진주 같은 차, 링컨 노틸러스 ... "여긴 자동차 극장인가?"
가장 현실적인 드림카, 벤츠 디 올-뉴 CLE 450 4MATIC
파격 변신한 8세대 BMW 5시리즈...520i M sport package, "엔트리 같지 않다"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