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바이아웃 대기업 CVC, 최대 22조 원 규모 IPO 추진

성일만 기자

기사입력 : 2024-04-15 07:18

바이아웃 기업 CVC가 유럽 증시에 22조 원 규모의 IPO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CVC 홈페이지 캡쳐이미지 확대보기
바이아웃 기업 CVC가 유럽 증시에 22조 원 규모의 IPO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CVC 홈페이지 캡쳐
세계적 바이아웃 기업 CVC가 최대 160억 달러(약 22조1600억 원) 규모의 IPO(기업 공개)를 준비하고 있다.

14일(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CVC는 암스테르담 주식 상장을 계획하면서 최대 160억 달러에 이르는 평가를 목표로 하고 있다. CVC는 138억 달러에서 160억 달러 정도의 기업 가치를 원하고 있다.
바이아웃은 구매자가 회사의 지분 50% 이상을 인수하여 지배력이 변경되는 경우 발생한다. CVC는 지난 11월 한 차례 IPO 시도를 철회한 바 있는데, 중동의 전쟁 위기가 고조되면서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CVC는 사적 자본, 신용, 그리고 인프라 분야에 걸쳐 약 1860억 유로(약 274조 원)의 투자금을 관리하고 있다. 이 회사는 특히 스포츠 관련 거래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2016년 CVC는 포뮬러 원 자동차 경주 프랜차이즈를 존 말론의 리버티 미디어에 44억 달러에 판매한 바 있다. 현재의 스포츠 투자 포트폴리오에는 식스 내이션스(Six Nations) 럭비 대회와 여자 테니스 협회에 대한 투자가 포함되어 있다.

룩셈부르크에 본사를 둔 CVC의 주식 상장은 파트너 및 다른 주주들이 보유한 주식에서 이익을 실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앞으로의 자금 조달을 지원하기 위해 회사의 프로필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할 것이다.
또한 바이아웃 기업은 인수를 통해 더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자금을 확보하게 되며, 이는 그들의 영향력을 확대하고 지리적으로 확장하는 데 도움이 된다.

CVC의 IPO 노력을 주도하는 사람은 회사의 공동 의장인 롤리 반 라파드와 장기 파트너인 로브 루카스, 회사의 최고 경영자인 프레드 왓 등이다.

WSJ는 이 회사의 최근 성적표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되는 이유 중 하나로 꼽았다. 지난해 CVC는 역사상 최대의 사적 자본 펀드인 260억 유로를 모았다.

CVC는 지난 9월 약 170억 유로 이상의 인프라 자산을 관리하는 네덜란드 기반 DIF 캐피털 파트너스를 인수했다.


성일만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exan509@g-enews.com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비 오는 날 즐기는 오픈카의 낭만, 미니 쿠퍼 S 컨버터블
포르쉐 못지 않은 스펙, 또 다른 드림카 마세라티 그레칼레
전기차 고민이라면? 그냥 아이오닉 5 사~! 2024년형 아이오닉 5
혼다 신형 CR-V와 파일럿, 캠핑에 어울리는 차는?
운전 베터랑 아나운서들의 리뷰 대결 골프 GTI vs. TDI 승자는?
아우디에서 가장 빠른 전기차 RS e-트론 GT
아우디 e-tron GT vs. 아이오닉 5 N 비교할 수 있을까?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