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황병우 DGB금융 회장 "시중금융그룹 전환 계기로 한단계 도약"

DGB금융 창립 13주년 기념식 열려

정성화 기자

기사입력 : 2024-05-18 09:50

황병우 DGB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17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열린 DGB금융그룹 창립 13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DGB금융그룹이미지 확대보기
황병우 DGB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17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열린 DGB금융그룹 창립 13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DGB금융그룹
황병우 DGB금융그룹 회장은 "오랜 기간 다져놓은 지역 기반을 바탕으로 전국을 대상으로 범위를 확장하는 티핑포인트를 맞이한 만큼 그룹의 발전 방향을 잘 설정해 새로운 도약을 이뤄야 한다"고 밝혔다.

황병우 회장은 지난 17일 DGB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열린 '창립 13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말했다.
앞서 16일 금융위원회는 정례회의를 열고 대구은행의 시중은행 전환을 위한 은행업 인가를 의결했다. 이에 따라 대구·경북지역의 지방은행이였던 대구은행은 시중은행으로 전환이 확정됐다.

이에 대해 황 회장은 "희망으로 맞이하는 창립일에 시중금융그룹이라는 기존과 다른 정체성을 갖고 새롭게 태어났다"면서 임직원들에게 ▲새 경영방침 ‘도약·혁신·상생’ 이행 ▲성과 달성 및 내부통제의 균형 ▲새로운 기업문화 등 세 가지를 당부했다.

이어 그는 "전국 고객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그룹 시너지를 통한 '도약', 디지털 전환과 신사업을 통해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혁신', ESG·준법·윤리경영을 통해 고객 신뢰를 확보하는 '상생' 등 3가지 경영방침을 기반으로 새로운 길에 도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목표 달성에 대해서는 해낼 수 있다는 낙관론자 관점으로 진취적인 자세가 필요하고, 내부통제에 있어서는 비관론자 관점으로 물샐틈없이 사고를 대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면서 "게 두 개의 축 모두가 튼튼히 양립할 때 흔들리지 않는 공고한 경영관리 체계를 구현할 수 있을 것"이고 말했다.
실용적·디지털 사고를 바탕으로 한 기업문화도 강조했다. 그는 "거의 틀을 벗어나 새로운 기업문화를 만드는 데 가장 중요한 건 주인의식과 실용적 사고, 디지털 사고"며 "용적 사고에 기초해 업무를 재설계하고, 금융의 본질에 충실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해야 고객 만족과 성과 창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네이버·카카오 등 빅테크 기업 수준으로 기업문화를 혁신할 뜻도 내비쳤다. 황 회장은 "앞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금융회사의 틀을 벗어나 디지털·핀테크 기업 수준으로 문화와 조직을 대대적으로 개편하고 혁신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DGB금융은 침체된 지역경제 상황을 살피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힘을 실어주고자 기념식 비용을 대폭 절감해 지역사회에 환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기념식 첫 순으로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후원금 총 2억원을 전달했다.

아울러 창립 13주년을 기념하고 성과문화 확산을 장려하기 위한 '더 디그니티 상'의 포상을 강화하고 단체상도 신설했다. 대상에는 수도권 진출 한계 극복을 통한 자산성장 달성과 대내외 그룹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DGB대구은행 박진호 반월공단금융센터장이 영예를 안았다.

아울러 그룹의 지속발전과 성과 향상에 공로가 있는 임직원 28명을 포상했다. 특별히 진행된 'DIGNITY 현판식'에서는 모든 수상자 이름이 적힌 현판을 걸고, 대상 수상자는 핸드프린팅을 했다.


정성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h1220@g-enews.com
요즘 우리도 뜬다~!!! 캠핑, 화물차 다재다능 '밴'들이 가라사대
아메리칸 머슬카 '포드 머스탱', 상남자들 저격
GT의 느낌이 물씬,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비 오는 날 즐기는 오픈카의 낭만, 미니 쿠퍼 S 컨버터블
포르쉐 못지 않은 스펙, 또 다른 드림카 마세라티 그레칼레
전기차 고민이라면? 그냥 아이오닉 5 사~! 2024년형 아이오닉 5
혼다 신형 CR-V와 파일럿, 캠핑에 어울리는 차는?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