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3월 외환보유액 35.1억달러 늘어…3개월 만에 증가 전환

정성화 기자

기사입력 : 2024-04-03 06:00

한국은행이 2일 발표한 '2024년 3월 말 외환보유액'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환보유액은 4192억5000만달러로 한 달 전(4157억4000만달러) 보다 35억1000만달러 늘었다. 사진은 서울 중구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에서 직원이 달러화와 엔화를 정리하는 모습. 사진=뉴시스이미지 확대보기
한국은행이 2일 발표한 '2024년 3월 말 외환보유액'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환보유액은 4192억5000만달러로 한 달 전(4157억4000만달러) 보다 35억1000만달러 늘었다. 사진은 서울 중구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에서 직원이 달러화와 엔화를 정리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금융기관의 외화예수금, 외화자산 운용수익이 늘면서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3개월 만에 반등했다.

한국은행이 3일 발표한 '2024년 3월 말 외환보유액'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환보유액은 4192억5000만달러로 한 달 전(4157억4000만달러) 보다 35억1000만달러 늘었다.
지난해 말 4201억5000만달러였던 외환보유액은 올해 1월(4157억6000만달러)로 감소 전환하면서 4200억달러선이 무너진 뒤 2월(4157억4000만달러)까지 2개월 연속 감소세를 보였다. 하지만 3월 들어 반등에 성공했다.

이는 3월 중 달러화 지수 약 0.5% 상승하면서 기타통화 외화자산의 미국 달러 환산액은 감소했지만 금융기관의 외화예수금, 외화자산 운용수익 증가했기 때문이다.

외환보유액은 유가증권 3648억9000만달러(87%), 예치금 305억3000만달러(7.3%), 특별인출권(SDR) 147억달러(3.5%), 금 47억9000만달러(1.1%), 국제통화기금(IMF)에 대한 교환성 통화 인출 권리인 'IMF포지션' 43억3000만달러(1.0%) 등으로 구성됐다.

이 중 유가증권, SDR, IMF포지션이 한 달 전보다 각각 46억3000만달러, 3억6000만달러, 2억2000만달러 감소했다. 반면 예치금은은 87억3000만달러 늘면서 외환보유액 증가를 견인했다. 금은 시세를 반영하지 않고 매입 당시 가격으로 표시하기 때문에 전월과 같았다.
한편, 2월 말 기준 한국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4157억 달러로 중국(3조2258억달러), 일본(1조2815억 달러), 스위스(8544억달러), 인도(6252억달러), 러시아(5826억달러), 대만(5694억 달러), 사우디아라비아(4317억달러), 홍콩(4252억달러)에 이어 세계 9위 수준이다.


정성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h1220@g-enews.com
운전 베터랑 아나운서들의 리뷰 대결 골프 GTI vs. TDI 승자는?
아우디에서 가장 빠른 전기차 RS e-트론 GT
아우디 e-tron GT vs. 아이오닉 5 N 비교할 수 있을까?
이번엔 더 무서운 차 끌고 나왔다! 벤츠 E 300 4MATIC AMG Line
국내 1, 2위 다투는 수입차, 벤츠 E와 BMW 5 전격 비교
숨은 진주 같은 차, 링컨 노틸러스 ... "여긴 자동차 극장인가?"
가장 현실적인 드림카, 벤츠 디 올-뉴 CLE 450 4MATIC
파격 변신한 8세대 BMW 5시리즈...520i M sport package, "엔트리 같지 않다"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