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윤종원 기업은행 행장 29일 첫 '출근'…임기 시작 27일만

이정선 기자

기사입력 : 2020-01-28 11:04

center


윤종원 신임 IBK기업은행장이 29일 서울 을지로 본점 집무실로 첫 출근할 예정이다.

지난 3일 임기를 시작한 지 27일 만이다.

'낙하산 인사' 논란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유감을 표명하는 것으로 마무리 수순에 접어들었다.

이 원내대표는 "노사가 양보해 합의안을 마련하고 업무를 정상화하기로 했다"면서 "한국노총과 우리 당은 낙하산 근절 및 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하기로 정책협약을 체결한 바 있는데 기업은행장 임명 과정에서 소통과 협의가 부족해 이런 합의가 안 지켜졌다는 지적에 대해 민주당을 대표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전날 은성수 금융위원장, 윤 행장, 김형선 기업은행 노조위원장 등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만나 이 같은 입장을 전달했다.

기업은행 노조 관계자는 "조합원 간담회를 통해 동의를 받은 후 투쟁을 마무리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