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속보] 원주 코로나 이번에는 1살짜리 영아, 중국 우한폐렴 비상 세브란스 응급실 긴급 폐쇄

확진자 동선... 호텔뉴브- GS 1호점-역삼동-대치-일산 카페- 명지병원

김대호 기자

기사입력 : 2020-01-27 19:06

center
[속보] 원주 코로나 이번에는 1살짜리 영아, 연세대 세브란스 응급실 폐쇄
[속보] 원주 코로나 이번에는 1살짜리 영아, 연세대 세브란스 응급실 폐쇄

중국 우한 폐렴과 관련하여 1살짜리 국적의 영아가 우한폐렴 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자로 분류돼 원주에 있는 연세대 세브란스에서 격리조사를 받고 있다.

원주시 보건소의 한 관계자는 27일 "어린 아이 영아 감염 의심자가 발생해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에서 조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원주 세브란스기독병원측은 감염차단을 위해 응급실을 폐쇄했다.

이 영아는 부모와함께 최근 중국 우한을 다녀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최종 확진여부는 아직 판정지지 않고 있다. 현재로서는 의심자이며 검체 결과가 나오기까진 다소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세번째 확진자의 동선은 한강변 GS 1호점-역삼동-대치--호텔뉴브-일산 카페- 명지병원등으로 확인되고 있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