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먹거리 열전] 롯데칠성, 특허 성분 함유한 이색 탄산숙취해소음료 ‘깨수깡’ 출시

청정 제주에서 온 해초류 등 7가지 원료 담아

정영일 기자

기사입력 : 2019-12-09 09:54

center
롯데칠성음료가 청정 제주에서 온 7가지 제주산 원료를 담은 탄산 숙취해소음료 ‘깨수깡’을 선보였다. 사진=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가 청정 제주에서 온 7가지 제주산 원료를 담은 탄산 숙취해소음료 ‘깨수깡’을 선보였다.

깨수깡은 ‘술 깨셨습니까’의 제주도 방언인 ‘술 깨수꽈’에서 유래된 네이밍으로 소비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수 있도록 했다.

롯데칠성음료 측은 20~30대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벌인 설문 조사에서 숙취해소 효능과 탄산의 시원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숙취해소음료에 대한 욕구를 확인하고 탄산과 제주 감귤과즙을 더해 청량감과 개운함을 느낄 수 있는 탄산음료 타입의 숙취해소음료를 선보였다.

깨수깡은 황칠나무, 녹차, 해조류 5종 등이 들어간 황칠해조류복합추출농축액을 비롯해 헛개나무열매추출농축액, 벌꿀, 타우린 등 숙취해소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성분이 함유된 제품이다. 깨수깡의 주원료인 해조류 및 식물복합추출물은 숙취해소원료로 발명 특허(등록번호 제10-1949887)를 받았다.

패키지는 감귤을 들고 있는 돌하르방과 제주 방언 문구를 넣어 제품 특성을 직관적으로 알 수 있도록 하고 뉴트로 감성의 디자인을 입혔다. 또한, 음주 전후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160㎖ 용량의 캔을 적용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제품 출시와 함께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신규 TV 광고를 선보이고, 숙취해소제를 애용하는 직장인, 대학생 등을 대상으로 로드 샘플링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깨수깡은 기존의 숙취해소음료들과는 달리 탄산을 넣어 차별화한 제품이다”며 “회식이나 송년회로 술자리가 많아지는 연말연시에 술 마신 다음 날 숙취를 깨수깡으로 개운하게 해소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