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트레이더스, ‘트레이더스 블랙위크’ 개최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기사입력 : 2018-11-11 06:00

공유 0
center
이마트=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기자]
이마트가 운영하는 열린 창고형 할인점 트레이더스는 11월 쇼핑 축제의 열풍을 이을 ‘트레이더스 판 블랙프라이데이’행사로 ‘트레이더스 블랙위크’ 이벤트를 펼친다고 11일 밝혔다.

11월이 미국의 블랙프라이데이와 중국 광군제 등을 비롯해 글로벌 쇼핑 축제기간으로 자리잡은 만큼, 트레이더스도 앞선 개점 8주년 행사에 이어 올해 처음으로 '블랙위크(BLACK WEEK)' 를 도입해, 11월 소비 훈풍을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블랙위크 행사는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3주간, S-포인트회원 및 삼성카드 이용 고객 대상으로 진행되는 대규모 할인 이벤트다. 1주 단위로 트레이더스는 신선, 가공 등 패션, 가전까지 트레이더스를 대표하는 인기상품 30품목을 엄선해 3주간 총 90품목을 파격가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블랙위크 1차 행사로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신선과 가공식품 등 트레이더스 인기 상품 30품목을 선정해 최고 27% 할인 혜택을 담았다. 신세계 포인트 회원에게는 트레이더스 대표 신선식품인 호주산 꽃갈비살(800g/1팩) 을 기존 3만9980원에서 5000원 할인하고, 트레이더스 스낵 매출 1위인 젤리스트로우(1.54㎏)는 3000원 할인한다. 삼성과 LG 의류 건조기는 전 품목 5% 할인, 남/여성 브랜드 경량점퍼는 1만원 할인해 판매한다.

더불어 삼성카드 특별 할인 상품으로 양념 소불고기(호주산/2.5㎏ 내외, 팩)과 제주산 프리미엄 활 광어회(팩)를 각 5000원 할인하고, 최근 가격이 오름세인 쌀 20㎏ 대용량 제품도 2500원 할인해 1인 2포 한정 판매한다.

아울러 대유 위니아 딤채 김치냉장고 전 품목도 삼성카드 할인 품목으로 선정해 5% 할인하고, 최근 기승을 부리는 미세먼지 영향에 수요가 증가하는 공기청정기 대표 상품으로 삼성전자 공기청정기(AX60N5580WBD)도 10만원 할인한다.

또한 전체 고객을 대상으로 한 방한 용품 대전도 함께 준비해 본격적인 겨울 준비 수요를 겨냥했다.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14개 트레이더스 매장에서는 침구, 수예, 카페트 등 겨울 침구 전 품목과 전기요, 히터를 릴레이 할인해 판매한다. 2개 구매 고객에게는 5%, 3개 구매 고객에게는 10%를 할인해 여러 개 구매할수록 혜택이 커지는 점이 특징이다.

한편, 연회비 없는 열린 창고형 할인점이라는 독보적인 콘셉트를 기반으로 이마트의 신성장동력으로 자리잡은 트레이더스는 올해 들어서도(10월 기준) 작년 보다 27.7% 매출이 성장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많이 본 생활경제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