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삼성重, 하반기 첫 수주…LNG운반선 4척 1조4000억원

중동지역 선주로부터. 올해 수주 실적 97억 달러…목표의 51% 달성

채명석 기자

기사입력 : 2024-07-01 16:47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안벽에서 4척의 LNG운반선 동시 명명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삼성중공업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안벽에서 4척의 LNG운반선 동시 명명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올해 하반기 첫 수주를 기록함과 동시에 연간 수주목표액의 과반을 넘어섰다.

삼성중공업은 중동지역 선주와 액화첨연가스(LNG) 운반선 4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1조4000억원에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 선박은 2028년 8월까지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현재까지 총 22척‧49억 달러를 수주해 올해 수주목표 97억불의 51%를 달성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수주잔고는 337억불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수주 선종별로는 LNG운반선 19척, 초대형 암모니아 운반선(VLAC) 2척, 셔틀탱커 1척 등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발주가 예상되는 가스 운반선과 해양설비 등 다양한 프로젝트에서 기술 경쟁력을 앞세워 수주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탄탄한 수주잔고를 바탕으로 수익성 위주의 선별수주를 지속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채명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ricms@g-enews.com
실키식스 자랑하는 BMW M4 콤페티션 컨버터블 모델
가장 대중적인 스포츠카, AMG A35 4매틱
BMW X1 차주, 볼보 순수전기차 C40을 타다. "다시 봤다! 볼보 너란 애!!"
국산 플래그십 '제네시스 G90'...여사님께도 잘 어울리는 플래그십 모델
요즘 우리도 뜬다~!!! 캠핑, 화물차 다재다능 '밴'들이 가라사대
아메리칸 머슬카 '포드 머스탱', 상남자들 저격
GT의 느낌이 물씬,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