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루닛, 신임 CBO에 테리 토마스 볼피라 CEO 선임

미국·유러 시장 공략 가속화 및 루닛-볼피라 시너지 극대화 기대

이재현 기자

기사입력 : 2024-07-09 15:40

루닛은 볼피라 헬스 테크놀로지 테리 토마스 CEO를 루닛 CBO로 영입했다고 9일 밝혔다. 사진=루닛이미지 확대보기
루닛은 볼피라 헬스 테크놀로지 테리 토마스 CEO를 루닛 CBO로 영입했다고 9일 밝혔다. 사진=루닛
루닛은 지난 5월 인수를 마무리한 자회사 '볼파라 헬스 테크놀로지(이하 볼파라)'의 테리 토마스CEO를 신임 루닛 최고사업책임자(CBO)로 선임했다고 9일 밝혔다.

미국 위스콘신대학교에서 동물학 학사, 뉴질랜드 윈텍 대학교에서 간호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토마스 CBO는 글로벌 헬스케어 업계에서 25년 이상의 풍부한 경력을 쌓아왔다.

특히 토마스 CBO는 미국 1위 전자의무기록(EMR) 기업인 에픽에서 20년 이상 몸담으며 부사장까지 역임했다. 에픽에서 글로벌 비즈니스 전략 기획을 총괄했으며, 에픽 네덜란드 사무소 근무 기간 동안 유럽 내 에픽의 입지를 다지는 데 크게 기여한 바 있다.
이후 토마스 CBO는 비영리 통합 의료기관인 UNC 헬스케어를 거쳐, 뉴질랜드 글로벌 헬스케어 소프트웨어 기업 오리온 헬스에서 글로벌 세일즈, 마케팅 및 전략을 총괄하는 수석부사장으로 활약했다.

지난 2020년 11월 볼파라에 전략 이사(Strategic Advisor)로 합류한 토마스 CBO는 2021년 2월 하버드대학교에서 분사한 ‘CRA 헬스’ 인수를 성공적으로 이끄는 등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2022년 10월부터는 볼파라 창업자이자 초대 CEO인 랄프 하이넘으로부터 CEO 역할을 이어받아 현재까지 회사를 이끌고 있다.

루닛은 이번 토마스 CBO 선임으로 루닛과 볼파라의 통합 및 시너지 창출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토마스 CBO는 양사의 세일즈 및 마케팅 전략을 총괄하며, 특히 올해에는 미국과 유럽, 중동·아프리카(EMEA) 지역 사업에 집중하고 오는 2025년부터는 신규 시장으로의 확장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테리 토마스 루닛 CBO는 "루닛-볼파라 통합 솔루션을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선보이는 것이 CBO로서 최우선 과제"라며 "루닛의 혁신적인 AI 기술과 볼파라의 광범위한 임상 데이터, 미국 시장에서의 강력한 입지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수익성을 내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토마스 CBO는 양사 제품 통합과 글로벌 세일즈 전략 수립 측면에서 인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최적의 인재"라며 "이번 CBO 선임은 루닛의 사업 전략에 있어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고 토마스 CBO의 풍부한 경험과 역량이 루닛의 글로벌 사업 확장을 가속화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볼파라는 최근 견고한 실적 흐름을 보이고 있다. 올해 상반기 볼파라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약 30% 증가했으며 순현금흐름은 전년 동기 대비 196% 증가 및 플러스로 전환했다.

이재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iscezyr@g-enews.com
실키식스 자랑하는 BMW M4 콤페티션 컨버터블 모델
가장 대중적인 스포츠카, AMG A35 4매틱
BMW X1 차주, 볼보 순수전기차 C40을 타다. "다시 봤다! 볼보 너란 애!!"
국산 플래그십 '제네시스 G90'...여사님께도 잘 어울리는 플래그십 모델
요즘 우리도 뜬다~!!! 캠핑, 화물차 다재다능 '밴'들이 가라사대
아메리칸 머슬카 '포드 머스탱', 상남자들 저격
GT의 느낌이 물씬,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