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韓·美·EU·日 배터리, 세계배터리포럼 개최…공급망 확보 노력 잰걸음

미국 IRA, EU 탄소발자국, 사용후배터리 등 논의

김정희 기자

기사입력 : 2024-03-04 16:00


(왼쪽부터) 마크 불리시 미국 소형배터리협회 사무국장, 박태성 한국배터리산업협회 부회장, 클라우드 찬슨 유럽배터리연합 사무국장, 카즈히로 스즈키 일본 배터리공급망협회 사무국장이 4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낸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세계배터리포럼(WBF) 발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배터리산업협회이미지 확대보기
(왼쪽부터) 마크 불리시 미국 소형배터리협회 사무국장, 박태성 한국배터리산업협회 부회장, 클라우드 찬슨 유럽배터리연합 사무국장, 카즈히로 스즈키 일본 배터리공급망협회 사무국장이 4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낸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세계배터리포럼(WBF) 발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배터리산업협회
한국·미국·유럽연합·일본 배터리 협회가 한자리에 모여 전 세계 배터리 규제 등을 놓고 심도있는 논의를 했다.

한국배터리산업협회는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낸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세계배터리포럼(WBF)' 발족을 위해 한국·미국·유럽·일본 배터리 협회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 제1차 포럼을 한국배터리산업협회가 주관기관으로써 처음으로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WBF는 글로벌 배터리 산업을 대표하는 조직으로써 세계 산업의 넷제로와 에너지전환을 가속화하고 친환경에너지 정책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 세계 배터리 규제를 연구하며, 공정하고 자유로운 무역 및 투자와 안정적인 글로벌 배터리 공급망 확보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하기 위해 조직됐다.

포럼은 매년 한국·미국·유럽·일본을 순회 개최된다. WBF는 지난 WRBRF에서 한국이 첫 의장국으로서 제1회 WBF 회의를 개최하기로 합의한 바가 있다. 1차 포럼은 이날부터 5일까지 개최된다. 첫째 날에는 WBF MOU 체결, WBF 정례회의가 개최되었다. WBF MOU를 통해 WBF 주관 협회는 글로벌 배터리 이슈에 대한 의견 교환, 각 협회 회원사들을 위한 정보 공유, WBF 목표 달성을 공동 협력 등을 통해 향후 WBF가 글로벌 배터리 산업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합의하였다.

WBF 정례회의는 한국, 미국, EU, 일본의 5개 배터리 협회가 모여 글로벌 배터리 산업 이슈에 대해 논의하는 회의다. 글로벌 배터리 시장 현황 및 전망, 주요국 배터리 규제 및 정책에 대한 의견 교환, 지속가능하고 안정적인 공급망을 위한 공동의 대응 방안 등이 논의됐다.

둘째 날에는 WBF 컨퍼런스를 통해 글로벌 배터리 산업을 선도하고 세계를 에너지로 충전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IRA)이 글로벌 산업에 미치는 영향, EU탄소발자국 계산법과 각국의 대응 방안, 사용 후 배터리 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노력 등을 주제로 토론이 이뤄진다.

박태성 한국배터리산업협회 상근부회장은 "WBF의 출범은 韓 ·美 ·EU·日 4개국이 글로벌 배터리 이슈에 대한 공동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정보 교류와 논의의 초석을 마련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며, "앞으로 WBF가 글로벌 배터리 관련 정책, 규제, 표준화 등에 대해 전 세계 배터리 산업계가 협력할 수 있는 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
운전 베터랑 아나운서들의 리뷰 대결 골프 GTI vs. TDI 승자는?
아우디에서 가장 빠른 전기차 RS e-트론 GT
아우디 e-tron GT vs. 아이오닉 5 N 비교할 수 있을까?
이번엔 더 무서운 차 끌고 나왔다! 벤츠 E 300 4MATIC AMG Line
국내 1, 2위 다투는 수입차, 벤츠 E와 BMW 5 전격 비교
숨은 진주 같은 차, 링컨 노틸러스 ... "여긴 자동차 극장인가?"
가장 현실적인 드림카, 벤츠 디 올-뉴 CLE 450 4MATIC
파격 변신한 8세대 BMW 5시리즈...520i M sport package, "엔트리 같지 않다"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