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이코노믹 로고 검색
검색버튼

[글로벌 렌즈] 조선 시대 사극 같은 '트럼프 왕국 드라마'

트럼프, 자녀가 백악관을 차지해 자신의 '마가' 운동 계승 희망

국기연 워싱턴 특파원

기사입력 : 2024-06-10 09:27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을 이해하려면 그의 일거수일투족과 함께 그의 가정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는지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트럼프 주변에선 지금 조선 시대 사극과 같은 ‘트럼프 왕국 드라마’가 전개되고 있다. 왕과 가족, 친인척과 측근들이 얽혀 궁중 암투가 벌어지듯이 세계 민주주의를 선도해온 미국에서 21세기판 왕정 드라마가 펼쳐지고 있다.

트럼프는 이번 대선에서 승리해도 그가 이미 한 번 대통령을 지냈기에 그의 임기는 4년 단임으로 끝난다. 그런 트럼프가 대선 승리를 눈앞에 두고 가장 원하는 게 무엇일까? 뉴스위크 최신 호는 ‘트럼프 왕국(Trump Dynasty) 건설’이라고 분석했다. 이 매체는 “트럼프는 가족 중 한 명이 자신의 뒤를 이어 백악관을 차지해 ‘마가’(MAGA·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만든다는 트럼프의 정치 구호) 운동을 계승하기 바란다”고 정치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해 전했다.
트럼프의 '성 추문 입막음 돈' 의혹 재판이 열리고 있는 뉴욕 맨해튼 형사법원은 자녀들의 충성 경쟁장이다. 장남인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와 차남 에릭, 차녀 티파니 등이 총출동했다. 에릭의 부인 라라, 티파니의 남편 마이클 불로스도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부인 멜라니아와 장녀 이방카, 그의 남편 재러드 쿠슈너는 발길을 끊었다.

멜라니아와 이방카는 앙숙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트럼프가 유죄 판결을 받은 뒤 두 사람이 극적으로 화해했다고 야후파이낸스 등 미국 언론이 보도했다.

트럼프 정부 1기 당시에는 이방카가 트럼프의 후계자 자리에 가장 근접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방카 부부는 나란히 백악관 선임고문 자리를 꿰차고, 웨스트 윙을 장악했다. 그러나 이제 이방카와 쿠슈너는 트럼프 곁을 떠났다.

이들의 빈자리는 차남인 에릭의 아내 라라 트럼프가 채웠다. 라라는 폭스뉴스 프로듀서 출신이다. 트럼프가 이번에 라라를 공화당 전국위원회(RNC) 공동의장에 앉혔다. 이 자리는 흔히 ‘금고 열쇠지기로 불린다.
장남 트럼프 주니어의 약혼자 킴벌리 길포일도 주목을 받고 있다. 그는 변호사이자 폭스뉴스의 뉴스 진행자였다. 트럼프 주니어보다 8살 연상인 길포일은 예비 시어머니인 멜라니아 트럼프(53)보다 한 살 많다. 길포일의 첫 번째 남편은 개빈 뉴섬(56) 캘리포니아 주지사다. 뉴섬은 81세인 조 바이든 대통령이 만에 하나 재선을 포기하면 대타로 나설 것으로 예상되는 민주당의 잠룡이다.

미국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는 트럼프의 두 아들이 트럼프 대선 이후 내각 구성의 밑그림을 짜고 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주니어는 정치 입문과 향후 대선 출마 의사를 숨기지 않고 있다.

하지만 최근에 정치권의 주목을 받은 인물은 멜라니아와의 사이에서 태어난 18살 막내아들 배런이다. 트럼프는 대선 후보를 공식 선출하는 공화당 전당대회에 나갈 플로리다주 대의원 41명에 자녀들과 배우자, 자녀의 약혼자와 파트너까지 모두 포함시켰다. 여기에 막내 배런도 끼워 넣어 그의 정치 무대 데뷔를 예고했다가 막판에 그를 명단에서 뺐다.

뉴스위크에 따르면 트럼프의 플로리다 저택 마러라고 리조트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한 참석자가 트럼프에게 “미래의 황제, 배런 트럼프를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트럼프는 “내 와이프가 그 말 들으면 기뻐하겠다. 배런의 인기가 아주 좋고, 신사 숙녀 여러분, 그의 인기가 점점 올라가고 있다”고 자랑했다.

문제는 이런 트럼프가 유죄 판결을 받거나 왕국 건설을 시도해도 미국 유권자의 절반가량이 그를 열렬히 지지한다는 사실이다. 그러니 다른 나라는 미국의 이런 퇴행에 맞춰 대비하는 것 외에 다른 선택의 여지가 없다.


국기연 글로벌이코노믹 워싱턴 특파원 kuk@g-enews.com
%EA%B5%AD%EA%B8%B0%EC%97%B0 기자 사진

국기연 워싱턴 특파원

요즘 우리도 뜬다~!!! 캠핑, 화물차 다재다능 '밴'들이 가라사대
아메리칸 머슬카 '포드 머스탱', 상남자들 저격
GT의 느낌이 물씬,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원조 전기차 맛집 테슬라 모델 3, 페이스리프트 정말 살만한가?
비 오는 날 즐기는 오픈카의 낭만, 미니 쿠퍼 S 컨버터블
포르쉐 못지 않은 스펙, 또 다른 드림카 마세라티 그레칼레
전기차 고민이라면? 그냥 아이오닉 5 사~! 2024년형 아이오닉 5
혼다 신형 CR-V와 파일럿, 캠핑에 어울리는 차는?
맨위로 스크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