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글로벌-Biz 24] 롯데케미칼, 인도네시아 찔레곤 석유화학플랜트 1조원 추가투자 계획

43억달러로 투자 늘려 공장 증설 방침…연간 생산능력 350만톤으로 확대

박경희 기자

기사입력 : 2019-11-20 07:39

center
롯데케미칼이 반텐주의 찔레곤에 건설중인 석유화학플랜트 모습.
롯데케미칼이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의 찔레곤 석유화학플랜트에 추가 투자할 계획이다.

19일(현지시간) 카타다타닷컴 등 인도네시아 현지매체들에 따르면 방한중인 아구스 구미왕 카르타사스미타 인도네시아 산업부 장관은 서울에서 가진 롯데케미칼과의 회의에서 롯데고위관계자가 이 같이 밝혔다고 말했다.

카르타사스미타 장관은 “롯데케미칼이 찔레곤 석유화학플랜트 건설에 43억 달러를 투자할 것을 확신한다”면서 “롯데케미칼은 현재 건설중이지만 투자를 더 늘리고 싶다라는 의사를 밝혔다”고 말했다.

롯데케미칼은 지금까지 찔레곤 석유화학플랜트에 35억 달러(약 4조 원)를 투자해 2023년 상업생산을 한다는 계획이었다. 롯데케미칼은 1조 원 가까운 추가투자로 생산능력을 연간 350만t으로 늘리게 됐다.

롯데케미칼은 에틸렌, 프로필렌, 폴리 프로필렌 등의 여러 가지 석유제품을 생산해 인도네시아 국내 및 전세계 수요에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김교현 롯데 케미칼 사업 본부장은 인도네시아의 석유 화학 제품 수입 의존도가 높아 투자 확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롯데케미칼의 인도네시아 석유화학 플랜트 건설로 최대 1500명의 직접 근로자를 고용하게 되며 공장이 가동되는 2023년까지 간접고용 근로자는 4000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박경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jcho101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