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에어서울, 하노이 나트랑 신규취항 맞아 ‘베트남 특가’ 행사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

기사입력 : 2019-10-15 17:00

공유 0
center
에어서을 항공기가 운항중이다. 사진=에어서울
저비용항공사(LCC)에어서울이 15일 오전 10시부터 베트남 하노이와 나트랑 12월 신규 취항을 맞아 ‘베트남 3색(色) 특가’ 행사를 실시한다.

‘베트남 3色 특가’는 인기 휴양지 다낭을 비롯해 12월 16일 취항하는 하노이와 같은 달 18일 취항하는 나트랑까지 포함한 특별 이벤트다.

유류세와 공항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총액은 △나트랑 6만7700 원 △ 다낭 8만7700 원 △ 하노이 9만2700원부터 구입할 수 있다.

하노이~인천 노선은 12월 17일부터 19일까지 편도총액 7만9000 원으로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탑승기간은 모두 2020년 3월 28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오는 12월부터 베트남 인기 도시 3개 노선을 모두 운항하면서 여행객들은 자유로운 여행 루트를 계획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나트랑 노선은 국적사 중 ‘유일한 오전 스케줄’로, 가족 단위 승객들도 편리한 여행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



많이 본 산업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