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코스피 2060선 회복…미중무역협정 훈풍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기사입력 : 2019-10-14 16:35

공유 0
center
14일 코스피가 2060선을 회복하며 추가상승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사진=글로벌 이코노믹 DB
코스피가 2060선을 회복했다. 미국과 중국의 1단계 무역협정 체결 소식에 투자심리가 개선되며 상승폭이 확대됐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는 14일 전거래일 대비 1.11%(22.79포인트) 오른 2067.40에 거래를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 투자자 순매수로 대응했다. 이틀째 순매수로 그 규모는 2218억 원에 이른다.

반면 개인투자자는 2611억 원을 내다팔았다.

거래량은 5억218만 주, 거래대금은 4조5047억 원을 기록했다.

상한가 2개를 포함 668개 종목이 올랐다. 하한가 1개를 포함해 159개 종목이 내렸다.

61개 종목은 가격변동없이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보다 1.34%(8.51포인트) 오른 641.46에 거래를 마쳤다.

하나금융지주는 기관의 매수세에 4.01% 올랐다. SK하이닉스 0.63%, 삼성바이오로직스 1.36%, 신한지주 2.78%, POSCO 1.56% 등이 강세를 나타냈다.

반면 현대차와 기아차는 미국에서 세타2 GDi 엔진 집단소송에서 화해안에 합의하고 보상금을 지급하기로 했다는 소식으로 각각 3.17%, 2.74% 등 하락했다.

웅진코웨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에 넷마블이 선정된 소식에 웅진그룹주가 강세를 나타냈다. 웅진코웨이가 0.98% 소폭 올랐다. 최대주주인 웅진씽크빅은 21.95% 급등했다.

김중원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스몰딜 이후 미중무역분쟁이 크게 완화된다면 코스피 할인율은 2015년 -2016년 수준까지 하락할 수 있으며 이 경우 2150선까지 오를 수 있다"고 내다봤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최성해 차장bada@g-enews.com



많이 본 증권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