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골목서 후진 주차하던 승용차가 4명 들이받아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기사입력 : 2019-09-21 21:00

공유 0
center
21일 오후 3시쯤 서울 강동구 명일동 주택가의 한 골목에서 폭스바겐 승용차가 갑자기 후진해 여성 4명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77살 김 모씨가 크게 다쳐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다.

김 씨와 함께 있던 40~50대 지인 3명도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차량은 골목에서 주차를 하다가 이같은 사고를 낸 것으로 전해졌다. 운전자인 60대 여성은 다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전자 김 씨가 골목에서 주차를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많이 본 종합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