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삼성전자, 6개국에서 ‘일하기 좋은 직장 톱10’ 선정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기사입력 : 2019-06-26 08:17

공유 0
center
삼성전자가 해외 6개 국가에서 '일하기 좋은 직장' 10위 내에 선정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재계 등에 따르면 글로벌 인력관리 컨설팅업체인 '랜스타드'가 최근 세계 32개국에서 실시한 '2019년 고용주(기업) 브랜드 리서치' 결과, 삼성전자는 폴란드와 우크라이나, 브라질 등 3개 국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랜스타드는 매년 주요 국가에서 현지 노동자들을 대상으로 급여 수준, 복리 후생, 안정성, 경력 관리 등에 대한 설문을 실시, '일하기 좋은 10대 기업' 명단을 발표하고 있다.

올해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폴란드와 브라질에서는 작년에 이어 선두 자리를 지켰고, 우크라이나에서도 자국 소프트웨어 기업인 소프트서브, 아디다스, 코카콜라 등을 제치고 1위에 랭크됐다.

또 헝가리에서는 작년 6위에서 올해는 5위로 높아졌고, 작년 10위 내에 들지 못했던 말레이시아에서는 올해 5위를 차지했다.

인도에서는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소니, 메르세데스벤츠, IBM, 네슬레 등에 이어 9위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 베트남 리서치 업체인 '안파비'와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닐슨이 공동 발표한 '베트남에서 일하기 좋은 100대 직장' 명단에서 4위에 올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jslee@g-enews.com



많이 본 산업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