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라이엇게임즈, 'LoL 모바일' 만든다…이번엔 진짜일까?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

기사입력 : 2019-05-24 15:04

공유 0
center
라이엇게임즈의 인기 온라인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가 모바일로 나온다는 소식이 또다시 수면위로 떠올랐다.
라이엇게임즈의 인기 온라인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oL)’가 모바일로 나온다는 소식이 또다시 수면위로 떠올랐다. 라이엇게임즈는 이에 대해 묵묵부답인 상태지만 로이터통신 등 외신들은 회사 내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하며 라이엇게임즈가 약 1년 전부터 LoL 모바일 버전을 개발해왔다고 보도했다.

2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라이엇게임즈가 최대주주인 텐센트의 지속적인 요구에 힘입어 지난해 초부터 LoL 모바일 개발에 들어갔다. 라이엇게임즈는 그동안 LoL의 모바일 버전 개발을 한사코 거절해왔다. 이미 텐센트에서 LoL과 비슷한 게임성을 지닌 모바일게임 ‘아너 오브 킹(중국명 왕자영요)’를 시장에 내놓았기 때문이다.

왕자영요는 중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모바일 MOBA 게임으로 손꼽힌다. 하지만 그 인기가 해외까지 확대되지 못하면서 LoL 모바일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거론되고 있다. LoL 모바일 버전은 왕자영요의 글로벌 서비스의 아쉬움을 채워줄 것으로 기대된다. LoL은 여전히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LoL 모바일 버전이 출시되면 원작의 인기를 등에 업고 흥행 대박을 터트릴 가능성이 높다는 평가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 최지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관련기사]



많이 본 IT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