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혁오, 대학축제 공연 '당일 취소' 해명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기사입력 : 2019-05-16 18:44

공유 0
center
밴드 혁오 . 사진=뉴시스
밴드 혁오가 대학교 축제 당일 "갑작스럽게 무대에 서지 못한다"며 공연 취소를 통보한 것에 대해 사과의 뜻을 전했다.

16일 혁오 소속사 두루두루아티스트컴퍼니는 공식입장을 통해 "지난 15일 저녁 9시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 '2019 단페스타 컬러풀단국' 축제에서 혁오의 공연이 갑작스레 취소된 점에 대해 현장에서 오랜 시간 기다려 주시고 기대해주신 학생 분들과 관계자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드립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공연을 준비하던 중 보컬 오혁이 갑작스러운 통증을 호소했다"며 "어떻게든 컨디션을 회복하여 무대에 오르고자 최선을 다해 노력했으나 시간이 지나도 회복되지 않았고, 끝내 혁오의 공연이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조금이라도 컨디션을 회복해서 공연을 진행하겠다는 마음이 앞선 미흡한 대처에 많은 분들을 기다리시게 하고 공연 취소 전달이 늦어지게 돼 죄송하다"며 "뜨거운 낮부터 늦은 시간까지 혁오의 공연을 기다려 주신 단국대학교 학생 분들과 관객 분들, 이 축제를 위해 노력하고 기획해주신 학생회 분들, 무대를 준비해주신 관계자 분들께 너무도 죄송하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이와 함께 "오혁은 즉시 이동, 밤새 휴식과 안정을 취해 다소 상태가 호전됐다"며 "혁오는 이후 일정을 취소하고 당분간 회복에 전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밴드 혁오는 15일 오후 9시 경기도 용인 단국대 죽전캠퍼스 축제 ‘2019 다페스타 컬러풀단국’에서 공연할 예정이었으나 당일 공연을 취소해 논란이 됐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an0912@g-enews.com



많이 본 연예스타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