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글로벌-군사 24] 미 해군 사세보에 아메리카 급 양륙함 배치…F-35B 등 운용능력 강화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26 18:11

공유 0
center


일본 방위성은 26일 미 해군 사세보 기지(나가사키 현)에 최신의 아메리카 급 대형 강습 양륙함(길이 약 260m 약 4만4,000톤)이 배치된다고 밝혔다.

함재하는 차세대 스텔스전투기 F-35B, MV-22 오스프리의 운용능력의 강화가 목적으로 현재 배치된 와스프 급 강습 양륙함과 연내에 교체할 전망.

방위성에 의하면 미국은 와스프 급에 비해 배의 폭이 약 18m 긴, 격납고와 항공연료 창고가 충실한 아메리카 급을 일본에 배치하는 것은 기정사실화 했으며, 와스프 급 양륙함은 미국에서 정비 개수를 받기 위해서 귀국한다고 한다.

사세보 기지에는 독형 수송상륙 함 ‘뉴올리언스’(길이 약 210m 약 2만5,000톤)도 추가 배치된다. 한편 요코스카 기지(카나가와 현)에 배치되어 있는 이지스함 ‘스테잠’은 정비와 개수를 위해 귀환한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ggs077@g-enews.com



많이 본 일본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