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대신증권, 주주가치제고 나선다…자사주 150만주 매입

국내외 경기하강 국면 대비…주가안정 차원
현금배당, 자사주매입 통해 주주친화정책 시행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26 16:47

공유 0
center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이사 사진
대신증권이 자사주를 매입한다.

대신증권은 26일, 대신파이낸스센터 26층 대회의실에서 자기주식 취득을 위한 이사회를 열고, 보통주 150만주를 시장에서 취득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송종원 경영기획실장은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하반기 국내경기도 하강국면에 들어설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면서 “지난해 호실적을 통해 유보된 자금을 바탕으로 주가를 안정화시킬 목적으로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자사주 취득기간은 29일부터 7월 26일까지 3개월간이고, 취득 예정금액은 182억3000만원이다. 보통주 기준 총 발행주식의 2.9%에 해당된다.

대신증권은 주주친화 정책의 일환으로 현금배당과 자사주 매입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왔다. 지난해 순이익 1407억원을 바탕으로 올해 21년 연속 현금배당을 실시했고, 2002년부터 16번에 걸쳐 자사주매입을 진행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최성해 차장bada@g-enews.com



많이 본 증권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