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글로벌-이슈 24] 베트남, 고엽제 오염지역 제염작업 시작…미국서 1억8,000만 달러 지원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20 19:45

공유 0
center


베트남 남부 동나이성의 비엔 호아 군용공항에서 20일 베트남 전쟁 중에 미군이 사용한 고엽제에 오염된 토양의 제염사업을 시작했다. 고엽제에 포함된 다이옥신 오염이 남아 있는 최대 지역으로 미국이 지원한다. 베트남의 쯔엉 호아 빈 부총리는 기념식에서 “양국의 협력관계를 한층 더 깊게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인사했다.

이 공항은 베트남 전쟁 중 미군이 고엽제의 저장이나 출하에 사용된 바 있으며, 약제의 유출사고가 일어나기도 했다. 베트남과 미국은 앞으로 10년간 공동으로 제염작업을 진행시키고 미국은 이를 위해 우선 5년간 약 1억8,000만 달러(약 2,000억 원)을 출연하기로 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ggs077@g-enews.com



많이 본 아시아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