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금융위, 신한금융지주의 아시아신탁 자회사 편입 승인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17 17:51

공유 0
center
사진=뉴시스
아시아신탁㈜이 ㈜신한금융지주 자회사로 편입됐다.

금융위원회는 17일 제7차 정례회의에서 신한지주의 아시아신탁 자회사 편입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신한지주는 아시아신탁 지분 60%를 취득했다.

아시아신탁의 자회사 편입으로 신한지주의 자회사는 기존 15개에서 16개로 증가했다. 손자회사 등을 포함하면 42개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

[관련기사]



많이 본 금융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