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글로벌-Biz 24] 현대차 조인트 벤처 '현대 모터 우즈 나망간', 우즈벡서 등록증 교부받아

오는 9월 트럭과 미니버스 첫 생산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

기사입력 : 2019-04-16 08:47

공유 0
center
현대자동차와 에버그린 모터스 등이 공동 출자한 '현대모터 우즈 나망간'(HYUNDAI MOTOR UZ NAMANGAN)이 우즈베키스탄 나망간 주 당국으로부터 국가 등록증을 교부 받았다고 현지 매체가 15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상용차 전문 제조공장인 이 회사는 나망간 주 투라쿠르간 지역에 지어지고 있으며, 오는 9월에 첫 완성차를 생산할 예정이다.

이 회사는 처음엔 소형 트럭, 미니버스, 일반버스 등 400대를 생산하다가 추후에 2500대까지 늘릴 계획이다.

이 회사는 현지화 프로그램에 따라 예비 부품의 50%를 직접 생산한다.

처음엔 150개의 일자리로 시작하지만 공장이 전면 가동될 경우 1000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

김환용 편집위원



많이 본 아시아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