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서울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스케이트장 문닫나

최성해 기자 bada@g-enews.com

기사입력 : 2019-01-12 13:23

공유 0
center
서울시 홈페이지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최성해 기자] 서울시가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서울시는 12일 낮 12시를 기준으로 시 전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또 서울시는 호흡기나 심혈관질환이 있는 시민은 외출을 자제하고, 부득이하게 실외활동을 해야 할 경우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이날 25개 구 시간 평균 농도가 오전 11시 79㎍/㎥, 낮 12시 83㎍/㎥에 달했기 때문이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PM-2.5) 시간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할 때 발령된다.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으로 낮 12시 30분부터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운영이 중단됐다.

입장권 구매자가 원할 경우 전액 환불되며, 다른 시간대에 이용을 원하면 추가 예약이나 구매 없이 이용할 수 있다.

단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초미세먼지지수가 35㎍/㎥ 미만으로 떨어지면 운영이 재개된다.


최성해 기자 bada@g-enews.com

최성해 차장bada@g-enews.com



많이 본 라이프일반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