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SSG 도곡, 리뉴얼 오픈…타르틴 베이커리·베지붓쳐 서비스 선봬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기사입력 : 2018-12-09 06:00

공유 1
center
이마트=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기자]
이마트는 지난 7일 SSG 도곡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9일 밝혔다. 스타수퍼 도곡이 재단장에 들어간 지 6개월 만이다. 이로써 이마트가 운영하는 SSG푸드마켓은 청담점, 마린시티점, 도곡점 등 3개 매장으로 늘어나게 됐다.

SSG 도곡은 F&B와 상품이 결합된 프리미엄 원스탑 쇼핑공간으로, 고객들의 체류시간을 높이는 데 중점을 뒀다. 매장 전체 면적의 30% 가량을 F&B에 할애할 정도로 식음콘텐츠에 힘을 실었다.

대표 F&B로는 ‘타르틴(Tartine) 베이커리’를 만나볼 수 있다. 타르틴 베이커리는 요식업계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제임스 비어드’ 상을 수상한 채드 로버트슨과 엘리자베스 프로에잇 부부가 2002년 샌프란시스코에서 시작한 빵집이다.

이와 함께, SSG 청담에서 이미 그 맛을 인정받은 ‘호무랑’과 프리미엄형 스타벅스 ‘스타벅스 리저브’가 위치하고 있으며, 매장 중앙에 자리 잡은 ‘더키친(The kitchen)’에는 중화 요리계에서는 보기 드문 여성 셰프 정지선 셰프로 인해 유명세를 타고 있는 ‘중화복춘’, 캐주얼 한식 전문점 ‘무월식탁’ 등 엄선된 식당이 들어서 있다.

고객이 구매한 채소를 고객이 원하는 용도에 맞춰 무료로 손질해 주는 ‘베지붓쳐(Vege Butcher)’ 서비스도 SSG 도곡만의 차별점이다.

이외에도 SSG 도곡은 신선식품 중 당일수확 당일판매, 친환경/건강 중심, 시즌 제철상품 최초도입 MD구성을 확대한다. 이탈리아산 명품 지아베리 캐비어, 신흥 세계진미로 명성을 얻고 있는 프레데리카 보타르가(숭어알) 등 다른 곳에서 찾아보기 힘든 식재료를 대거 선보인다.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많이 본 생활경제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