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전남도, 실국장‧부단체장 인사 단행

송경일‧이기춘씨 부이사관 승진…관광문화체육국장에 김명원 영광부군수 등

허광욱 기자 hkw8913@g-enews.com

기사입력 : 2018-07-12 13:45

공유 0
center
전라남도
[글로벌이코노믹 허광욱 기자] 전남도는 공로연수와 명예퇴직, 부단체장의 전출‧입에 따른 실국장과 부단체장의 승진과 전보인사를 12일 발표했다.

도는 오는 7월 13일자로 단행된 실국장 인사에 대해 조직의 안정과 균형에 중점을 두고 결원 직위에 후임을 인선하는 최소한의 인사를 실시한 가운데 부단체장은 해당 시장‧군수와의 협의를 통해 전남도와 시‧군의 상생협력과 소통 능력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발령 내용을 보면, 직무대리였던 송경일 동부지역본부장이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하고, 이기춘 대변인을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시켜 공무원교육원장으로 발령했으며, 관광문화체육국장에는 김명원 영광부군수를 임명했다.

또 보건환경연구원장에는 박종수 지방환경연구관을 승진 임용하고, 대변인 후임으로는 최형열 일자리정책지원관을 발탁했다.

부단체장에는 광양부시장에 방옥길(관광문화체육국장), 곡성부군수에 김선호(농업정책과장), 보성부군수에 유영관(관광과장), 장흥부군수에 한동희(해양항만과장), 함평부군수에 나윤수(사회복지과장), 영광부군수에 강영구(자치행정과장), 신안부군수에 박경곤(식품의약과장)을 인선 발령했다.

전남도 관계자는 “민선7기 인사는 깨끗한 인사, 성과 인사, 소통 인사라는 목표를 가지고, 열심히 노력하는 사람이 인정받을 수 있도록 성과주의를 바탕으로 직원과 부서 의견수렴 등 공정‧투명한 인사시스템을 정착시켜 일하는 직장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며 “아울러 과장급 이하 후속 인사는 조직개편이후 8월 중순까지 마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광욱 기자 hkw8913@g-enews.com



많이 본 전국 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