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검색
닫기

설리, SNS 장어 더빙 비난 거세지자… “너네가 더 못됐다”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기사입력 : 2017-06-20 17:06

공유 0
center
배우 설리가 SNS에서 불판에 오른 장어를 더빙해 비난의 화살을 맞자 누리꾼들을 향해 “너네가 더 못됐다”고 말했다. /출처=설리 인스타그램
[글로벌이코노믹 백승재 기자]
배우 설리가 SNS에서 불판에 오른 장어를 더빙해 비난의 화살을 맞자 누리꾼들을 향해 “너네가 더 못됐다”고 말했다.

설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판에 오른 장어가 몸부림치는 동영상을 올렸다. 장어가 입을 뻐끔거리자 설리는 “아아악, 살려줘”라고 더빙을 했다. 영상 마지막에는 웃는 듯한 소리도 들렸다.

가학적인 게시물이라는 비난 등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지자 설리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후 설리는 모두 요리가 된 장어구이 사진과 “너네 장어 먹지마 메롱”이라는 글을 함께 게재했다.

이 게시물에도 누리꾼들은 비난을 쏟아냈다. 비난 받을 행동을 했음에도 오히려 누리꾼들을 조롱했다는 이유였다.

설리는 누리꾼들의 비난 댓글이 계속되자 “니네가 더 못됐다”고 댓글을 남겼다.

한편 설리는 오는 28일 개봉하는 영화 ‘리얼’에 출연한다.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백승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