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김대호 경제진단] 미국 세제개혁안 불발 공포, 뉴욕증시 다우지수 30% 폭락 가능성

[김대호 경제진단] 미국 세제개혁안 불발 공포, 뉴욕증시 다우지수 30% 폭락 가능성

뉴욕증시가 요동치고 있다. 미국 연준의 금리인상도 거뜬히 견디어 내면서 다우지수 사상 최고치 기록을 경신하던 뉴욕증시가 15일에는 돌연 주저 않았다. 한국시간 15일 뉴욕 증권거래소 즉 NYSE에 따르면 다우지수는 전일 대비 76.77 포인트, 비율로는 0.31% 하락한 2만4508.66에 거래를 마쳤다.우량주 500개 종목의 가중평균지수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 즉 S&P 500 지수는 전일 대비 10.84 포인트, 비율로는 0.41% 내렸다. S&P 500의 마감지수는 2652.01이다. 애플 아마존 구글 등 IT 기술주들이 대거 포진해 있는 나스닥 지수는 19.27포인트, 비율로는 0.28% 낮은 6,856.53에 장을 마쳤다. 다우지수 S&지수 그리고 나스닥지수 등 뉴욕증
[대치동이야기] 반에서 1등을 할 것인가? 전교에서 1등을 할 것인가?

[대치동이야기] 반에서 1등을 할 것인가? 전교에서 1등을 할 것인가?

“강남권에서는 내신 경쟁력이 없을 듯합니다. 다른 지역으로 옮기는 게 좋을까요?” “OO고등학교는 학종(학생부종합전형)이 약하다는데 △△고등학교 진학을 준비하는 게 나을까요?” 교육열이 높은 대치동 예비 고1(현 중3) 학생 부모들이 가장 많이 하는 질문이다. 대입에서 학생부와 내신성적이 가장 중요한 전형 요소가 된 상황에서 어떤 고등학교에 진학하는가는 큰 고민사항이다. 그렇다면 정말 대입에 유리한 고등학교는 존재할까? 그렇다면 그 차이는 무었일까? 자사고와 일반고를 기준으로 살펴보자. 먼저 전국단위 자사고를 보면, 2017학년도 서울대 최종 등록자 배출 고등학교 중 강남권에서 인기있는 전국단위 자사
[김대호 칼럼] 중국의 오만과 문대통령 역지사지(易地思之)

[김대호 칼럼] 중국의 오만과 문대통령 역지사지(易地思之)

시진핑 국가주석과 문재인 대통령의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역지사지(易地思之)라는 고사성어가 주목받고 있다. 이번 정상회담의 분위기와 성격을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바로 역지사지(易地思之)라고 할 수 있다.역지사지라는 말을 먼저 꺼낸 이는 문재인 대통령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4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 동대청에서 열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확대 정상회담에서 "양국은 가장 가까운 이웃이고, 저는 양국이 공동 번영의 길을 함께 걸어가면서 한반도와 동북아, 나아가 세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야 할 운명적 동반자라고 믿는다"면서 역지사지라는 단어를 꺼냈다. “한중 양국이 최근 일시적으로 어려움을
[비트코인 가상화폐] 국제유가 뉴욕증시 '선물거래' 주목… CBOE 상장 후 재테크 전략

[비트코인 가상화폐] 국제유가 뉴욕증시 '선물거래' 주목… CBOE 상장 후 재테크 전략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가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정부의 대대적인 규제대책에도 불구하고 그 열기가 좀처럼 식지 않고 있다. 가상화폐 투자의 가장 큰 문제는 투자자들이 가상화폐에 대해 잘 모르고 있다는 사실이다. 내로라는 전문가들도 지칫하면 천길 나락으로 떨어질 수 있는 것이 투자의 세계다. 가상화폐는 주식이나 채권보다 시세의 오르고 내리는 폭이 훨씬 크다. 하루에도 몇 차례 씩 폭등과 폭락을 오가는 롤러코스트 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런 투기성이 높은 곳에서 시장의 구성과 원리를 잘모르고 투자한다는 것은 매우 위험할 수 있다. 투기성이 높은 곳 일수록 작전세력의 음모도 더 극성일 수 있다. 요즈음 시중에서는 가

[조기현의 경제와 법] 분양광고에 건축물 내진설계 사항 포함시켜야

[벤처칼럼] 금융회사, 투자대비 보안기술 선택 신중해야

[김대호 경제진단] 미국 금리인상 앞으로 7번 더… FOMC 점도표의 비밀 …

[사색의향기] 인생 후반전은 돈 아닌 사람 중심 관계 만들어야

[조기형의 미식가들의 향연] 맛이 주는 계급

[임실근의 유통칼럼] 서울시의 서울중소유통물류센터에 대한 ‘갑질논란’

[코칭칼럼] 리더는 항상 깨어있어야 한다

[사색의향기] 바람꽃의 지혜

[데스크 칼럼] 개막 목전에 두고 우려만 커지는 평창올림픽

[김대호 박사] 12 12 사태와 비트코인 선물 광풍…한국은행 돈 무제한 풀어 가상화폐 투자 ?

[조재석의 사회적경제 칼럼(6)] 근대경제학의 아버지 ‘애덤 스미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