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아! 일자리]  "내가 약속하면, 여러분은 책임"

[아! 일자리] "내가 약속하면, 여러분은 책임"

“내가 약속하면, 여러분은 책임져야 합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당선인’이었던 당시에 이렇게 말했다. 복지 분야 ‘대선 공약’ 이행과 관련된 발언이었다. 그랬던 박 전 대통령의 ‘약속’ 중에 이른바 ‘474 비전’이 있었다.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발표하면서 내놓았던 ‘잠재성장률 4%, 고용률 70%, 1인당 국민소득 4만 달러’ 비전이다. 대통령이 ‘약속’을 했으니, 정부는 ‘책임’을 져야 했다. 또는 책임을 지려고 노력해야 했다. 박근혜 정부 첫해였던 2013년, 정부는 ‘고용률 70% 달성 로드맵 추진 점검회의’를 ‘격주’로 열겠다고 했다. 2주일마다 ‘점검회의’를 갖고 일자리가 얼마나 늘어났는지 체크하겠다
[G 칼럼] 이해하기 까다로운 ‘문재인 정책’

[G 칼럼] 이해하기 까다로운 ‘문재인 정책’

과거, ‘경제민주화’ 논쟁이 한창일 때 국민은 헷갈렸다. 당시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는 경제민주화를 ‘시장질서 확립을 통한 공정경쟁’이라고 풀이하고 있었다.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는 ‘재벌 개혁’이라고 정의하고 있었다. 전직 경제 각료와 경제학자 등도 경제민주화에 관해서 여러 가지 의견을 내놓고 있다.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시각도 차이를 보이고 있었다. 그 바람에 ‘유권자’인 국민은 헷갈릴 수밖에 없었다. 국민은 경제민주화가 ‘헌법 119조 2항’에 있다는 보도를 접해봤을 정도였다. 그렇다고 먹고살기 바쁜데 헌법을 뒤져서 경제민주화를 확인해본 국민은 아마도 거의 없었다. 뒤져봤더라도 딱딱한 헌법을 이해할
[G 칼럼] 승리의 성 접대? 원조는 일본이다

[G 칼럼] 승리의 성 접대? 원조는 일본이다

‘혹시나’했더니, ‘역시나’였다. 그냥 있을 일본이 아니었다. 일본의 타지마 오사무(但馬オサム)라는 작가가 “성 접대는 조선의 오래된 문화”라고 빈정댔다는 것이다. 그룹 빅뱅의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의 해외 투자자 성 접대 의혹과 관련, 이 같은 망언을 했다는 소식이다. 그러나 일본 작가는 ‘성 접대’의 ‘원조’가 자기들이라는 사실을 모르고 있는 것 같았다. ‘왜란’을 도발한 도요토미 히데요시만 봐도 알 수 있다. 도요토미는 걸핏하면 영주(다이묘)들에게 아내를 바치라고 ‘명령’했다. 그 명분이 희한했다. 아내를 사이좋게 ‘공유’하면 군신 관계가 깊어져서 배신을 하지 않는다는 명분이었다.최고 권력자가
[김박사 진단] 미국 장단기 금리 역전현상,  글로벌 경제공황의 전조 신호 ? … 뉴욕증시 국제유가 다우지수 코스피 코스닥 비상

[김박사 진단] 미국 장단기 금리 역전현상, 글로벌 경제공황의 전조 신호 ? … 뉴욕증시 국제유가 다우지수 코스피 코스닥 비상

미국 뉴욕증시에서 장단기 금리 역전현상이 나타났다.단기 금리가 장기금리보다 오히려 높은 이상현상이 발생한 것이다. 미국의 장단기 금리역전은 11년 만에 처음이다. 미국 뉴욕증시에서는 장단기 금리 역전이 나스닥지수 다우지수 S&P 500지수를 폭락시킨 주범으로 보고있다. 일반적으로 채권의 금리는 기간에 비례한다.채권 상환 만기가 길면 길수록 금리가 높은 것이 일반적이다. 돈을 10년간 빌려주는 것과 1년 빌려주는 것은 이자율에서 큰 차이가 난다. 10년 빌려줄 때 돈을 떼먹힐 확률이 더 높다. 리스크가 높으니 이자를 더 받아야 하는 것이 일반적인 이치이다. 1년후 만원과 10년후 만원은 가치가 다르다. 인플레이션이 진행되기

[김박사 진단] 엘리엇 vs 현대차 세기의 대결, 정몽구 정의선이 이겼다… 시체먹는 미국 독수리 엘리엇 참패

[G 칼럼] 새삼스러운 김우중 회장

[G 칼럼] 우리나라에서 물맛 가장 좋은 곳

[사색의향기] 진달래 피는 봄이 찾아와

[식품칼럼] 소비자 기호 먼저 파악하라

[경영칼럼] 모바일플랫폼 시대의 다음을 준비하는 챗봇서비스

[데스크칼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께

[G 칼럼] 외국인이 주식 사는 게 ‘호재’인가?

[G 칼럼] 한화와 삼양식품의 위기 대응 ‘과거사’

[G 칼럼] 박원순 시장의 ‘돈타령’

[아! 일자리] 술독에 빠진 인사담당 임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