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LG유플러스, 5G 생태계 선순환 앞장

LG유플러스, 5G 생태계 선순환 앞장

LG유플러스가 5G 시대 본격 개막을 앞두고 국내 생태계 선순환에 앞장 선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22일 서울시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 내 LG유플러스 마곡사옥에 5G 현장 방문한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에게 5G 상용화 준비현황·서비스와 대중소 상생협력 방안 등을 소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3개 부처 장관 및 관계자 외에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LG전자 정도현 사장, LG사이언스파크 안승권 사장 등을 비롯해 삼지전자, 유비쿼스, 우성엠엔피, 삼화콘덴서 등 LG유플러스 및 LG전자
"모두의마블과 신년운세 보자!"...넷마블, 대규모 오프라인 이벤트 진행

"모두의마블과 신년운세 보자!"...넷마블, 대규모 오프라인 이벤트 진행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지난 21일 서울 마포구 소재 카페에서 국민 모바일 캐주얼 보드게임 ‘모두의마블’ 오프라인 이벤트 '띵동 모마 왔어요!' 신년운세편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띵동 모마왔어요!'는 '모두의마블' 관계자가 유튜버 보물섬과 함께 이용자들의 게임 현장을 직접 방문해 '모두의마블' 대결을 펼치는 대규모 오프라인 이벤트다. 넷마블은 게임의 출시 5주년을 맞이한 지난 2018년부터 다양한 이용자들의 신청을 받아 '띵동 모마왔어요!’ 동아리편, 학교편, 집들이 편 등을 진행해왔다. '보물섬'과 사전 신청을 통해 선발된 이용자와 ‘업다운맵’ 모드 대결로 진행된 이번 ‘띵동 모마왔어요!' 신년 운세편은 '에어팟
‘리니지M’, 대만 최대규모 '타이페이 게임쇼' 참가

‘리니지M’, 대만 최대규모 '타이페이 게임쇼' 참가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이 2019 타이페이 게임쇼(Taipei Game Show)에 2년 연속 참가한다. 타이페이 게임쇼는 2003년 시작해 올해로 17회를 맞이한 대만 최대규모 게임쇼이다. 올해는 1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대만 타이페이 세계무역센터에서 열린다. 리니지M의 대만 서비스사인 감마니아(대표 알버트 류)는 올해 타이페이 게임쇼에 최대규모 부스(140 부스)를 꾸린다. 엔씨와 감마니아는 타이페이 게임쇼 현장에서 리니지M의 신규 클래스(Class, 직업) ‘용투사’를 최초 공개한다. 용투사는 2018년 11월 공개한 ‘총사’에 이은 7번째 클래스다. 한국에서 서비스하는 리니지M ‘
[글로벌-Biz 24] 삼성전자, 인도서 갤럭시 S9 · 갤럭시노트9 등 플래그십 현지 생산 중단 위기

[글로벌-Biz 24] 삼성전자, 인도서 갤럭시 S9 · 갤럭시노트9 등 플래그십 현지 생산 중단 위기

인도 현지의 IT전문 언론 매체인 노트북 체크(Notebook Check)는 21일(현지 시간) 삼성전자가 인도에서 갤럭시 노트9과 갤럭시 S9 등의 플래그십 생산을 중단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최근 인도 정부의 일부 잘못된 결정으로 이러한 삼성전자 제품의 현지 생산이 중단될 가능성이 있다"며 "더구나 삼성전자는 인도에서 생산되는 휴대전화의 수출량을 대폭 줄일 수도 있다"고 전했다. 2019년 삼성전자가 생산하는 휴대전화는 총 수출량의 40%를 차지할 것으로 예정됐다. 지난해 인도 정부는 오픈 셀 LED 패널에 대해 5%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 이 결정은 삼성이 지난 4분기에 인도에서 TV제조를 중단하게 만들었다. 이제 인

게임펍 '미르의전설2 리부트'가 확 달라졌다

넷마블, 2018 글로벌 모바일 게임 매출부문 'Top 5'

게임빌 ‘빛의 계승자’ "대규모 업데이트하고 이벤트도"

역시...금단의 삼성 폴더블폰값 프리미엄폰 값의 2배...257만원

삼성전자, 차기 주력 갤S10폰 올렸지만...아이폰보다 낮게

KT, 기가지니로 베트남에서 ‘AI 한류’ 해커톤 '성과'

KAIST, 3차원 영상 센서 핵심기술 ‘광위상 배열 칩’ 개발

SK하이닉스, 행복나눔기금 30억원 전달

액토즈 스타즈 레드, 'PAI 2019' 우승 기념 팬미팅 25일 진행

‘테라 던전 토너먼트’ 최초 우승의 영예를 얻을 팀은?

‘스피릿위시’, 구글-애플 매출순위 5위권 나란히 진입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