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미국 1분기 실질 GDP, 전분기 대비 연율 3.2% 증가

미국 1분기 실질 GDP, 전분기 대비 연율 3.2% 증가

미국 경제가 지난 1분기에 3%가 넘는 성장을 이루면서 경기둔화 우려를 불식했다.26일 미국 경제분석국(Bureau of Economic Analysis, BEA)이 발표한 선행 추정치에 따르면,올해 1분기 미국의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연율 3.2% 증가했다. 앞서 2018년 4분기 실질 GDP 증가율은 2.2%였다. 미국 경제는 지난해 연간 2.9% 성장해 독일 1.5%를 위시한 유럽 선진국을 크게 앞질렀다. 그러나 지난해 2분기 4.2%, 3분기 3.4%이던 성장률이 4분기에는 2.2%로 주저앉으면서 경기둔화 우려를 자아냈다. 미중 무역갈등 심화, 세계 성장둔화 추세 탓에 미국 경제도 올해 2% 전반대 성장에 그칠 것이라는 전문가 분석이 뒤따랐다.이번 추정치는 확정되지 않은
건설신기술의 날 포스코건설 박정규 차장 '동탑산업훈장'

건설신기술의 날 포스코건설 박정규 차장 '동탑산업훈장'

포스코건설 R&D센터 박정규 차장(사진)이 26일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열린 ‘제17회 건설신기술의 날’ 행사에서 최고 영예인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건축물의 기초를 다질 때 소음과 공사비를 줄일 수 있는 공법을 개발해 관련 기술 5개를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심사를 거쳐 건축 신기술로 인정받은 공로로 수상한 것이다. 건설신기술의 날은 건설 신기술 개발자의 긍지와 자부심을 높이기 위한 행사로 해마다 4월에 열린다. 올해 행사에서 ㈜핸스 서승권 대표이사가 산업포장을, 혜동브릿지㈜ 원용석 대표이사가 대통령 표창을, 한국도로공사 최광수 과장과 GS건설 최일섭 부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나란히 수상했다. 이밖
GS건설 1분기 영업이익 1910억원, 전년동기비 51% 감소 "기저효과 때문"

GS건설 1분기 영업이익 1910억원, 전년동기비 51% 감소 "기저효과 때문"

지난해 '영업이익 1조원 클럽'에 처음 가입했던 GS건설이 올 1분기 지난해 같은기간에 비해 절반으로 줄어든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GS건설은 26일 공정 공시를 통해 매출 2조6020억원, 영업이익 1910억원, 세전이익 1780억원, 신규 수주 1조3750억원의 2019년 1분기 경영실적(잠정)을 발표했다. 매출은 전 분기 대비 19.5 % 줄었고, 영업이익도 14.0 % 하락했다. 매출은 해외 부문에서 대부분 마무리가 되면서 줄었고, 영업이익도 소폭 하락했다. 지난해 동기 대비로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6.8%와 51.0% 줄어든 것이다. 다만 영업이익은 지난해 1분기 1800억원의 일회성 환입 요인과 올해 1분기 성과급 지급을 반영한 것을 감안하면 시장
LH 신임사장에 ‘김수현-박원순 인맥’ 변창흠 세종대 교수

LH 신임사장에 ‘김수현-박원순 인맥’ 변창흠 세종대 교수

한국토지주택공사(LH) 4대 사장에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 출신의 변창흠(55) 세종대 행정학과 교수가 임명됐다. 26일 LH에 따르면, 박상우 현 사장의 후임으로 변 교수가 청와대의 최종 재가를 받아 임명됐다. 취임식은 오는 29일로 예정돼 있다. 변 사장은 1964년 경북 의성 출신으로 서울대 경제학과와 서울대 환경대학원 환경계획학과를 거쳐 같은 대학에서 행정학 박사를 취득했다. 이후 서울시정개발연구원(현 서울연구원) 부연구위원,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환경연구센터 센터장, 노무현 정부 국가균형위원회와 동북아경제중심추진위원회 전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특히 지난 2000년 서울시정개국발연구원 재직 시 지금

가스공사 사장 재공모한 이유, '청와대 코드인사' 때문?

HDC현대산업개발 1분기 매출 8809억원, 영업익 1015억원

인천항 크루즈 터미널 오늘 개장, 축하공연·불꽃쇼 ‘축제 분위기’

한국감정원 창립 50주년...'4대 행복약속' 발표

인천공항, '핑크퐁 아기상어'와 글로벌 마케팅 펼친다

반려동물 돌봄 시장 1조8000억… 연평균 11% 성장

종교인도 2019근로장려금 신청자격에 추가, 목사 신부 승려 군인 300만원씩 혜택

담배 세금도 줄었다… 1분기 16% 감소

개인투자자 폭발적 매수 국일제지... 주가 22% 올라 상한가 눈앞

근로장려금 자녀장려금 나도 받을 수 있을까? 신청하는 법 신청자격= 소득기준+ 재산요건

[글로벌-Biz 24] 수자원공사, 필리핀 세부에 상수도 공급사업 추진하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