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와~ 택배혁명이네 GS25 반값택배?... 무게 500g 미만은 최소 요금 1600원 적용

와~ 택배혁명이네 GS25 반값택배?... 무게 500g 미만은 최소 요금 1600원 적용

편의점 GS25가 택배 서비스 가격을 1000원대로 확 낮추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그동안 CJ대한통운에 택배를 위탁해 운영해왔던 GS25는 전국 1만3000여 개 점포와 물류센터 등 자체 인프라를 활용해 독자적인 택배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 들었다. 26일 GS25를 운영하는 GS리테일에 따르면 편의점 택배보다 이용가격을 절반 낮춘 ‘반값 택배’ 서비스를 시작했다. 요금은 중량에 따라 1600원, 1800원, 2100원으로 기존 요금에 비해 최대 65% 싸게 이용할수 있다. 무게 500g 미만은 최소 요금인 1600원이 적용된다. 500g 이상~1㎏ 미만 물품은 1800원, 1㎏ 이상~10㎏은 2100원이다.
건설기술인의 날 금탑산업훈장에 곽홍길 건원엔지니어링 회장

건설기술인의 날 금탑산업훈장에 곽홍길 건원엔지니어링 회장

25일 건설기술인의 날을 맞아 ㈜건축사사무소 건원엔지니어링의 곽홍길 회장이 최고의 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곽홍길 회장은 40여 년간 건설사업관리 분야에 몸담으며, 건설사업의 발전과 해외시장 진출에 공헌한 공로로 금탑산업훈장을 받았다. 건원엔지니어링은 지난 30년간 인천국제공항을 비롯해 2002년 월드컵경기장, 서울시청사, 미국기지 이전사업과 같은 대한민국의 역사적 건설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왔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건설기술인협회는 25일 오후 4시 서울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건설기술인 100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건설기술인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건설기술인의 날은 83만 건설기술인의 긍지와 자부심
태안 안면도 관광지 개발사업에 'KPIH안면도' 단독 응모

태안 안면도 관광지 개발사업에 'KPIH안면도' 단독 응모

충청남도가 추진하는 1조9000억원 규모의 태안 안면도 관광지 개발사업에 한 민간개발업체가 단독 응모했다. 충남도는 25일 안면도 관광지 개발사업 공모 접수 마감 결과 '케이피아이에이치(KPIH)안면도'가 단독 법인 형태로 3지구 개발에 대한 사업신청서와 사업신청보증금 5억원을 제출했다고 밝혔다.KPIH는 대전도시공사가 추진 중인 유성복합터미널 건립사업 시행자로 참여하고 있는 개발전문 민간업체다.KPIH안면도는 사업제안서에서 일몰, 일출, 소나무, 바다 등 자연을 배경으로 한 휴식과 치유의 공간 '솔해'라는 콘셉트를 제안했다. 이 회사는 54만4924㎡ 규모의 안면도 관광지 3지구에 2025년까지 3000억원을 투입, 1253실 규모의 고급
성윤모 산업부 장관, 지열발전 지진촉발 관련 포항 방문

성윤모 산업부 장관, 지열발전 지진촉발 관련 포항 방문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0일 지열발전의 포항지진 촉발에 대한 정부조사연구단 발표가 나온지 5일만인 25일 오후 포항을 전격 방문했다. 이날 산업부에 따르면 성 장관은 포항 지진 이재민들이 장기간 머물고 있는 흥해 실내체육관을 찾아 지진 피해 복구와 포항 지열발전 기술개발사업 후속조치 방안에 관한 의견을 청취했다.20일 정부조사연구단 발표 이후 정부 고위인사가 포항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자리에서 이재민들은 주거문제를 최우선적으로 해결해 줄 것을 요청하고 특별법을 제정해 범정부 차원에서 피해지역을 도시 재건수준으로 복구해 줄 것을 제안했다.한 주민은 "인재라고 밝혀졌으니 피해를 복구할 수 있도록

효성중공업,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 29일 견본주택 개관

평균연봉 어마어마? 취준생에 꿈의 직장... 50명 인턴채용 한국조폐공사 주목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제12대 박종호 본부장 취임

광주에 ‘이스포츠 경기장’ 생긴다

대우건설 김형사장, 카타르 공공사업청장과 간담회 …'이링 고속도로 공사 성공적 추진' 논의

이주열, “추경 10조 성장률 제고 효과·최저임금은…”

서울시, 7개 상조업체 직권 말소

LG전자, 북미‧유럽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 나서

증권통 접속지연..."주가 폭락하는데 정말 미칠 지경"

최근 5년 고용창출 1위는 GS리테일

직장인 절반, “인사청탁 있다”… 접대·금품 사례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