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잭슨홀에 대한 월가와 일본의 시선… 12월 금리인상 반응 엇갈려

잭슨홀에 대한 월가와 일본의 시선… 12월 금리인상 반응 엇갈려

주요국 중앙은행 관계자와 학자들이 모여 글로벌 금융·자본시장을 흔들던 잭슨홀 정례회의(잭슨홀 미팅)가 미국·유럽의 출구전략의 장이 될지 여부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현지시간 24~24일 미국 캔자스시티 연방은행 주최로 와이오밍 주 잭슨홀에서 열리는 잭슨홀 미팅에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재닛 옐런 의장과 유럽중앙은행(ECB) 마리오 드라기 총재가 참석해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미국과 유럽 등 주요국이 서서히 출구전략을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월가는 옐런 의장이 금융시장 안정성에 대한 우려를 나타내며 12월 금리인상 신호를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반면 일본 시장에서는 12월 금리인상보다 9월 재무재표(보유자
세제개혁 기대감에 뉴욕증시 ‘껑충’… 애플·골드만삭스 약진

세제개혁 기대감에 뉴욕증시 ‘껑충’… 애플·골드만삭스 약진

트럼프 행정부의 세제개혁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뉴욕증시가 일제히 상승세를 탔다.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급격히 상승하면서 전 거래일 대비 196.14포인트(0.9%) 오른 2만1899.89에 거래를 마쳤다. 상승폭은 4월 25일 이후 약 4개월 만에 최대다. 특히 기술주 매수가 이어지며 나스닥 지수는 84.35포인트(1.36%) 오른 6297.48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전체 11개 업종 중 10개가 상승하며 전 거래일보다 24.14포인트(0.99%) 높은 2452.51을 찍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는 애플과 골드만삭스 등 금융주 약진이 눈에 띄었다. 미국의 장기금리 상승세에 마진
옐런·드라기, 출구전략 밝힐까… 잭슨홀 미팅 촉각

옐런·드라기, 출구전략 밝힐까… 잭슨홀 미팅 촉각

미국 캔자스시티 연방은행 주최로 현지시간 24~26일 열리는 잭슨홀 정례회의(이하 잭슨홀 미팅)에 전 세계 시장 관계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주요국 중앙은행 관계자와 학자 등이 대거 참석해 ‘잭슨홀 경제 심포지엄’ ‘금융계의 다보스포럼’으로 불리는 이 회의에 9월 금융정책회의를 앞두고 있는 재닛 옐런 연준 의장과 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가 참석해 금융완화 정책 수정 방침을 시사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특히 올해는 드라기 총재가 3년 만에 참가하면서 현재의 금융완화 정책 기조를 유지할지 전환할지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 옐런·드라기 입에 주목올해 회의의 주제는 ‘역동적 글로벌 경제
헤지펀드 대부 달리오, “美주식투자 신중해야”

헤지펀드 대부 달리오, “美주식투자 신중해야”

1500억달러(약 170조원)에 달하는 천문학적 자금을 운용하는 세계 최대 헤지펀드 브리지워터 어소시에이츠가 미국 주식 시장 위험성을 지적했다. 현지시간 21일 파이낸셜타임스(FT) 등 주요 외신은 브리지워터를 설립한 레이 달리오 회장이 “미국의 사회 분단, 정국 혼란이 심각하다”고 지적하며 “정치 리스크가 미국 정부의 기능을 위협하고 금융시장 불안을 초래해 투자 위험성이 크다”고 말했다. 달리오는 트럼프 행정부 출범 당시 경제 정책과 경기에 낙관적 입장을 보였지만 이날 링크드인 페이지에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공화당과 민주당의 지지율이 지난 몇 달 새 너무 낮아졌다”며 “현 사회가 공조보다 전쟁 가능성이 강해지는

국제유가, 수요 감소 전망에 반락… 북미 긴장 고조에 금값 상승

뉴욕증시, 트럼프 대외정책 변화 신호탄에 혼조… 다우 상승 반면 나스닥 연일 하락

트럼프 리스크에 엔화 또 강세… 달러당 108엔대 찍어

트럼프 지지율과 엔화 상관관계… 엔화환율 106엔대까지 떨어질 수도

‘원산지 규정’ 강화 갈등 여전… NAFTA 협상 난항 전망

‘트럼프 리스크’ 발목잡힌 美연준… 12월 금리인상 가능할까

연준·ECB 출구전략 기대감 축소… 엔화환율 109엔대 강세

엔화 약세에 日 2개월 연속 무역수지 흑자… 7월 흑자 38억달러

美, NAFTA 재협상 개시… 日 ‘원산지 규정 재검토’ 촉각

中, 9개월 만에 美 국채 최대 보유국 탈환…한달새 4% 증가

투자전략 바꾸는 투자 대가들… ‘FANG’ 매각 눈에 띄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