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한국바이오젠, 청약증거금 1조917억 원 몰렸다

한국바이오젠, 청약증거금 1조917억 원 몰렸다

한국바이오젠의 공모주 청약에 1조 원이 몰렸다. 상장주관사인 미래에셋대우는 일반투자자들을 대상으로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동안 청약을 받은 결과 청약경쟁률 1019.62 대 1,청약증거금은 약 1조 917억 원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총 공모주식수의 20%인 35만6900주에 대해 3억6533만1720주의 청약이 접수됐다. 한국바이오젠은 정밀화학 전문업체로 지난 2001년 3월에 설립됐다. 다목적 실리콘 관련 소재를 개발, 생산한다. 지난해 실적은 매출액 164억 3385만 원, 영업이익 28억7270만 원, 순이익 21억3006만 원을 기록했다. 지난 2017년과 비교해 매출액은 14.1%,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28.0%, 29.8% 늘었다.앞서 지난 17일과 18일
증권사 품는 토스, 카카오페이…수익모델은?

증권사 품는 토스, 카카오페이…수익모델은?

간편 송금결제서비스업체들이 잇따라 증권사 인수에 나서고 있다. 덩치가 수익성의 잣대로 평가받는 증권업계에서 이들이 증권사를 품으면 소규모 자본으로 어떻게 수익모델을 차별화할지 주목된다. ◇토스증권 투자중개업 설립인가 신청, 하반기 영업 기대 24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비바리퍼블리카가 지난 5월 말 증권사 예비인가를 신청했다. 이 회사는 간편송금 서비스인 '토스' 유명하다. 이 회사는 가칭 '토스준비법인(토스증권 설립 법인)'으로 투자중개업 설립인가를 신청했다. 투자중개업은 투자자들의 동의를 받아 주식, 채권 등 금융투자상품을 매매하는 업무를 뜻한다. 규정상 당국이 신청을 받은 날로부터 2개월 안에 인가 여부를
코스피 2080선 미끌…기관 발목잡았다

코스피 2080선 미끌…기관 발목잡았다

코스피가 24일 2080선으로 밀렸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0.91%(19.15포인트) 하락한 2082.30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전거래일 대비 0.20%(4.29포인트) 내린 2097.16에서 출발했다. 장중 상승전환하며 2105.68까지 올랐다. 기관의 순매도를 강화하며 낙폭이 확대됐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 투자자는 사자에 나섰다. 8거래일째 순매수로 그 규모는 588억 원을 기록했다. 개인투자자도 521억 원을 동반매수했다. 반면 기관투자가는 1133억 원을 내다팔았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거래량은 8억4158만 주, 거래대금은 4조1154억 원을 기록했다. 상한가 3종목을 포함해 200개 종목이 올랐다. 하한가없이 631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태풍 다시 온다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태풍 다시 온다

MSCI발 태풍이 증시에 다시 닥칠 전망이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내달 28일 종가기준으로 MSCI 신흥지수 내 중국A주가 추가로 편입될 예정이다.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는 모건스탠리의 자회사로 세계각국의 지수 및 월드 인덱스(지수)를 산출한다. 보통 글로벌투자자들의 투자판단 지표로 활용되기도 한다. MSCI는 지난 2월 신흥시장(EM) 지수에 중국 본토 A주식의 편입비율을 4배로 확대를 발표했다.중국A주는 중국상해와 선전증시에 상장된 주식 가운데 내국인과 허가를 받은 해외투자자(QFII)만 거래를 할 수 있는 주식이다. 신흥시장지수에 편입된 중국 A주의 편입비중을 5월 5%→10%로, 8월 10%→15%로, 11월에 15%→20%로 점진적

[기업분석] OCI, 폴리실리콘 충격…이우현 부회장 경영권에 불똥튀나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 검찰수사악재에 발목잡혔다…3공장 가동률 타격

한국투자증권 주관 슈프리마아이디, 24일까지 일반청약

코스피 2100선 회복, 외인 순매수행진 지속

JT친애저축은행, 제주 지점 이전 오픈

웰컴저축은행, 연 6% 금리 정기적금 이벤트…100만원 상당 여행권도 증정

외국인, 이달 들어 삼성전자·SK하이닉스 집중 매수

하이투자증권, 종목추천 서비스 오픈

서민금융진흥원-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자영업자 재기 지원 위해 손잡아

불화수소 업체 솔브레인 주가 롤러코스터

일본 수출규제 수혜주 불산 제조업체 후성 대표이사, 보유주식 절반 처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