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리스트

주요뉴스

한국GM 노조, 한 달 만에 단체교섭 재개

한국GM 노조, 한 달 만에 단체교섭 재개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지부는 19일 오후 인천 한국GM 본사에서 한국GM과 9차 임금협상 단체교섭을 가지기로 했다. 한국GM 노사가 단체교섭을 하는 것은 지난달 13일 8차 교섭 이후 한 달여 만이다.한국GM 노조는 교섭 결렬을 선언하고 지난 9∼11일 전면파업을 벌인 바 있다. 노조는 지난달 20일·21일·23일·30일에는 생산직과 사무직 조합원이 참여하는 부분 파업도 벌였다. 노조는 지난달 22일부터는 생산직 조합원의 잔업과 특근도 거부하고 있다.한국GM 노조는 기본급 5.65% 정액 인상, 통상임금의 250% 규모 성과급 지급, 사기진작 격려금 650만 원 지급 등의 내용을 담은 임금협상 단체교섭 요구안을 제시했다.또 인천 부평2공장의 지속
[김필수 교수가 말하는 자동차 이슈] “중고차 수출, 신성장 동력 산업”

[김필수 교수가 말하는 자동차 이슈] “중고차 수출, 신성장 동력 산업”

우리나라 산업 가운데 21세기 들어서도 여전이 불투명한 게 의료와 자동차 정비, 중고자동차 산업 등이다. 의료와 정비는 차지하고, 이중에서 중고차 분야는 민관의 노력으로 다소 투명성이 확보됐다. 반면, 성장성이 큰 중고자동차 수출은 여전히 개전의 여지가 많다. 김필수 교수(대림대 자동차 학과, 김필수 자동차연구소장)를 17일 만나 국내 중고차 수출 활성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 국내 중고차 거래 규모는 신차의 2배를 상회하는데요.▲ 호황기 신차 판매가 180만대 수준입니다. 중고차의 연간 거래가 380만대 정도이니 신차 판매의 2배를 훌쩍 넘습니다. 실질적인 소비자 거래만 생각하면 260~270만대 정도입니다. 그
정의선 수석부회장, '불도저 경영 DNA'로 현대차 새판 짠다

정의선 수석부회장, '불도저 경영 DNA'로 현대차 새판 짠다

정의선(49) 현대자동차그룹 총괄수석부회장이 주저하지 않고 밀어붙이는 ‘불도저 경영’으로 그룹의 새 판을 짜고 있다. 할아버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과 아버지 정몽구(81) 현대차그룹 회장으로 면면히 이어져 온 도전적인 유전자(DNA)를 계승해 그룹 주력인 현대차를 친환경과 최고급 브랜드로 재정립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할아버지-아버지-손자로 이어져 온 현대차 '불도저 경영'고 정 명예회장은 1940년 3월 자동차 수리공장 '아도서비스'를 설립한 후 1946년 현대자동차공업사를 만들었다. 정 명예회장은 이후 1967년 현대차를 설립하고 1974년 최초의 국산차 '포니' 개발에 성공했다. 정 명예회장은 포니에 이어 엑셀
獨프랑크푸르트 모터쇼, 전기차 등 '친환경차 전성시대' 열어

獨프랑크푸르트 모터쇼, 전기차 등 '친환경차 전성시대' 열어

전세계 자동차 시장은 전기자동차(EV) 등 친환경차 시대의 전성기를 활짝 열었다. 이는 이달 10일부터 22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 메세 전시장에서 막을 올린 ‘제68회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도 목격됐다.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는 스위스 제네바 모터쇼, 북미 디트로이트 모터쇼와 함께 '세계 3대 모터쇼'에 속한다. 올해 열린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와 제네바 모터쇼,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는 세계 주요 완성차 업체들이 EV를 비롯해 '하이브리드자동차(H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자동차(PHEV)', '수소연료전지자동차(FCEV)' 등 친환경 차량의 향연을 펼쳤다. ◇현대차, '포니' 감성 되살린 EV 콘셉트카 '45' 최초 공개 현대차는 내년

환경부, 獨콘티넨탈 車부품 납 초과 함유 확인

[글로벌-Biz 24]한화디펜스 '레드백', 호주 미래형 장갑차 획득사업 최종 후보 2개에 선정돼

2030년 전기차 판매 57% 차지…델파이 테크놀로지스 ‘충전 시간’ 확 단축

한국GM, 비정규직 복직 요구 농성 릴레이 단식 시작

폭스바겐, 타구안 출시 앞두고 AS 네트워크 강화

국산·수입차 수백만 대에 '납 기준 초과' 부품

금호타이어, 상반기 턴어라운드…성장세 탄력

볼보, 푸조·시트로엥 ‘따라 올테면 따라와 봐’…네트워크 정비로 경쟁

한국GM, 트래버스·콜로라도 흥행에 올인

현대차, 전기버스에 원격 관제 시스템 탑재

르노삼성, 9월 구매 혜택에 태풍 피해 특별 혜택 제공

많이 본 뉴스